UPDATE. 2021-04-18 23:07 (일)
정세균 총리 ‘비 내리는 삼일절’…"대한독립 만세!"
정세균 총리 ‘비 내리는 삼일절’…"대한독립 만세!"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1.03.01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제의 총칼 앞에서도 흔들리지 않던 굳센 의기와 신념을 마음 깊이 새깁니다.”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정세균 총리가 102주년 삼일절을 맞이해 “정의로운 역사를 물려주신 호국 선열이 있었기에 오늘날 대한민국이 있다.”면서 “100여 년 전 일제의 총칼 앞에서도 흔들리지 않던 굳센 의기와 신념을 마음 깊이 새긴다.”며 조용히 "대한독립 만세!"를 외쳤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3월 1일 페이스북을 통해 먼저 “비 내리는 삼일절입니다.”라며 “정의로운 역사를 물려주신 호국 선열이 있었기에 오늘날 대한민국이 있다.”면서 “내일 날 후손들이 부끄러워하지 않는 자랑스러운 선조가 되겠다 다짐한다.”고 밝혔다.

이어 “100여 년 전 일제의 총칼 앞에서도 흔들리지 않던 굳센 의기와 신념을 마음 깊이 새긴다.”면서 “"대한독립 만세!"를 외쳤다.

한편, 정세균 총리는 어제(2월 28일) 대구를 찾아 2‧28민주운동 61주년 기념사에서 “2‧28 민주운동은 대구시민의 의로운 정신이 역사로 승화한 대한민국 최초의 민주화운동”이라고 말한 바 있다.

2‧28민주운동 61주년 기념식에서 분향을 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2‧28민주운동 61주년 기념식에서 분향을 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