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6-28 17:25 (화)
광산구의회, 러시아 공무국외 연수
광산구의회, 러시아 공무국외 연수
  • 기범석 기자
  • 승인 2017.09.04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승유 의장 “의회 차원 실천방안 모색할 것”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광주 광산구의회(의장 조승유)가 해외 우수 시책 발굴과 올바른 역사관 정립을 위해 러시아 공무국외 연수를 다녀왔다.

러시아 극동지역 연수 중인 광산구의회 의원들은 독립지사 이상설 선생 유허지를 방문해 유허지 표시석 앞에서 '2017년도 광산구의회 공무 국외여행' 펼침막을 펴고 "올바른 역사관 정립 및 우수 시책 발굴에 앞장서겠다"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광산구의회는 8월 28일부터 9월 2일까지 5박 6일 일정으로 러시아 극동지역인 블라디보스토크, 우수리스크, 사할린에서 ‘2017년 의원 공무국외연수’를 실시했다. 이번 연수단에는 의원 12명과 사무국 직원 6명 등 18명이 참여했다.

조승유 의장은 “러시아 지방정부의 우수 시책과 발전 사례를 철저히 비교하고 연구하는데 주력했다”며 “직접 보고 확인한 성공사례를 광산구에 접목하고 구정발전을 위한 자료로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의원들은 연수 첫날 블라디보스토크 의회를 방문해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았다. 이후 우수리스크로 이동해 고려인역사관, 안중근의사 기념비, 이상설 선생 유허비 등을 견학했다.

특히 항일 독립운동 중심지이자 한인 이주역사의 살아있는 현장인 연해주 곳곳을 답사하며 역사문제의 중요성을 인식했다. 의원들은 향후 교류협력 등 의회 차원의 실청방안도 모색했다.

연수 둘째 날은 극동연방대학교 동아시아 연구소를 방문해 간담회를 추진했다. 또한 아르바트 거리, 해양공원, 지상요새박문관 등 러시아 지방정부의 우수 시책들을 둘러보고 접목방안을 논의했다.

이어 마지막 날 사할린으로 이동해 한인마을 방문과 거주하고 있는 동포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다.

그리고 가가린 생태공원, 향토박물관, 전통 재래시장 등을 벤치마킹했다. 러시아 전통 시장 담당자와 간담회를 통해 조성과정과 활성화 전략, 수익창출 노하우 등 의견을 교류하고 자료수집에 주력했다. 

한편 구의회는 국외연수에 앞서 지난 7월27일 공무 국외연수 심사위원회를 열고 연수 필요성, 여행경비 적정성, 연수국가 타당성, 연수기간 등 심의를 거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