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4-12 16:21 (금)
[취재현장]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축하속에 전라남도새마을회장 이취임식 성황리 개최
[취재현장]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축하속에 전라남도새마을회장 이취임식 성황리 개최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4.02.28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임 18.19대 이귀남 전라남도새마을회장, 신임 20대 양재원 전라남도새마을회장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전라남도새마을회는 28일 오전 11시 목포신안비치호텔 비발디홀에서 회장 이취임식을 개최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전라남도새마을회장 이취임식에서 “명예롭게 이임하시는 이귀남 회장님, 제18,19대회장을 연임하시며, 도민 행복과 지역발전을 위해 많이 애써주셨다. 덕분에 전남이 많은 성과를 거둘수 있었다. 아울러, 제20대 양재원 회장님의 취임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 풍부한 경륜과 리더십으로 앞으로 17만 전남 새마을가족들과 함께 전남새마을회를 힘차게 이끌어주시리라 믿는다”고 말했다.
신임 양재원 전라남도새마을회장((주)통일대표), 부인 이은주 여사는 전라남도새마을회장 취임식에서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의 축사를 꼼꼼히 청취하고 있다.
강영구 전남도자치행정국장은 전라남도새마을회장 이취임식에 참석해 "오랜 기간 헌신적으로 전라남도새마을회를 이끌어 주셨던 이귀남 전 회장님, 고생하셨다는 말씀을 드린다. 또한 새로 취임하신 양재원 회장님께도 진심으로 축하의 인사를 드린다. 앞으로도 전남의 빛나는 미래를 위해 함께 힘을 모아주시고, 큰 역할을 하시리라 믿는다”고 말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축하속에 전라남도새마을회장 이취임식이 성황리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강영구 전남도자치행정국장, 신임 양재원 전라남도새마을회장((주)통일대표), 부인 이은주 여사, 이임 이귀남 전라남도새마을회장, 서동욱 전라남도의회의장, 최경옥 전라남도새마을부녀회장, 박창덕 새마을지도자전남도협의회장, 오인규 직공장새마을운동전라남도협의회장, 백영자 새마을문고전라남도지부장, 박말희야 전라남도새마을회사무처장, 서종모 광양시새마을회장((주)삼삼전력대표), 정계만 새마을지도자광양시협의회장(정설농원대표), 황호순 광양시여성단체협의회장(광양시새마을부녀회장) 과 회원들이 참석했다.

신임 양재원 전라남도새마을회장은 취임식에서 “재미있는 봉사, 즐길 수 있는 봉사, 봉사를 통해 보람과 긍지를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신임 양재원 전라남도새마을회장의 취임사를 꼼꼼히 청취하며 축하의 박수를 전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축사를 통해 “새마을운동은 대한민국이 수많은 위기와 역경을 이겨내고 세계가 놀랄만한 발전을 이루는데 크게 기여했다. 전남의 새마을 가족 여러분께서도 근면·자조·협동의 새마을정신과 불굴의 의지·대동정신의 전라도 정신을 바탕으로 전남 대도약의 원동력이 되어주셨다. 또 우수 농수산물판매, 주요 관광지 팸투어, 재난재해 구호, 환경정화, 불우이웃 돕기 등 살기좋고 행복한 전남을 만드는데 큰 역할을 해 주셔서 깊이 감사드린다. 전남도가 앞으로 세계로 웅비하는 대도약! 전남 행복시대‘를 열어갈 수 있도록 새마을 가족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귀남 전라남도새마을회장은 이임사를 통해 “지난 5년 동안 전남 새마을운동을 열정적으로 잘 이끌어 올 수 있었던 것은 여기 계신 여러분들께서 저를 믿고 신뢰해 주셨기 때문에 가능했다. 새마을운동은 나 혼자 잘사는 것이 아닌 더불어 함께 잘 사는 것이다. 이제 전남새마을운동은 양재원 회장님을 중심으로 ’모든 일에 함께 생각하고, 함께 일하고, 함께 즐거워 하는 공동체 정신을 발휘해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서종모 광양시새마을회장((주)삼삼전력대표), 정계만 새마을지도자광양시협의회장(정설농원대표), 황호순 광양시여성단체협의회장(광양시새마을부녀회장)은 이귀남 전라남도새마을회장의 이임사를 꼼의 취임사를 꼼꼼히 청취한 후 축하의 박수를 전했다.
서종모 광양시새마을회장((주)삼삼전력대표)는 전라남도새마을회장 이취임식에 참석해 "혼자서 꾸는 꿈은 그저 꿈에 불과하지만, 함께 꾸는 꿈은 현실이 된다고 한다. 새로 취임하시는 양재원 전라남도새마을회장님과 함께 힘과 지혜를 모아 '세계로 웅비하는 대도약! 전남 행복시대'가 열릴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종모 광양시새마을회장((주)삼삼전력대표), 황호순 광양시여성단체협의회장(광양시새마을부녀회장)은 전라남도새마을회장 이취임식에 참석해 "뜨거운 열정과 긍정적인 에너지로 시ㆍ도와 협력해 '세계로 웅비하는 대도약! 전남 행복시대'를 만들어가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임 양재원 전라남도새마을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오늘 17만 회원을 대표하고 도내 최고의 국민운동단체인 전라남도새마을회 제20대 회장직을 취임하면서 벅찬 설레임과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회원단체별 조직이 서로 소통하고, 새마을 지도자 각자가 자신의 자리에서 가슴 뜨거운 봉사정신으로 맡은바 책임과 사명을 다했으면하다. 또 시대에 부응하는 나눔. 봉사. 연대의 시대정신으로 ’다시 새마을운동, 세계와 함께‘ 실현을 위해 시군실정에 맞는 1시군 1핵심사업을 발굴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는 식전공연, 내빈소개 및 국민의례, 감사패수여, 이임회장 공적소개 및 활동영상, 이임사, 신임회장 약력소개, 취임사, 축사, 공로장 수여, 기념품 및 앨범, 명패, 꽃다발 전달, 새마을 뺏지 꽃다발증정, 도새마을기 이양, 새마을노래 제창, 폐회순으로 열렸다.

 

[[취재현장]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축하속에 전라남도새마을회장 이취임식 성황리 개최]

신임 양재원 전라남도새마을회장((주)통일대표), 이임 이귀남 전라남도새마을회장은 이취임식장으로 입장을 하고 있다.
신임 양재원 전라남도새마을회장((주)통일대표), 부인 이은주 여사는 내빈과 회원들의 축하를 받으며 입장하고 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전라남도 발전에 공이 큰 이귀남 18,19대 전라남도새마을회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하고 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전라남도 발전에 공이 큰 이귀남 18,19대 전라남도새마을회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축하속에 전라남도새마을회장 이취임식이 성황리 개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