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6-25 16:35 (화)
고병일 광주은행장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이끄는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고향사랑기부제 참여에 앞장서겠다!"
고병일 광주은행장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이끄는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고향사랑기부제 참여에 앞장서겠다!"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4.01.30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향사랑기부제에 대한 임직원들의 관심 제고와 동참 분위기 확산 위해
‘고향사랑기부제 동참 캠페인’ 실시 -
- 지난해 임직원 고향사랑기부제 참여 뿐만 아니라, 답례품 재기부 통해 지역사회 선한 영향력 전파 -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광주은행(은행장 고병일)은 최근 본점에서 고병일 광주은행장과 박만 광주은행 노동조합위원장 및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고향사랑기부제 동참 캠페인’을 펼쳤다고 밝혔다.

고병일 광주은행장과 박만 광주은행 노동조합위원장은 ‘고향사랑기부제 동참 캠페인’을 펼친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고병일 광주은행장은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이끄는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고향사랑기부제 참여에 앞장서겠다”며, “지역민과 고객에게 고향사랑기부제 동참 분위기를 확산시킬 수 있는 다양한 홍보방안을 강구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지난해 처음 시작한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 주민등록상 주소지를 제외한 전국 모든 지자체에 연간 500만원 한도 내에서 기부를 통해 고향사랑을 실천하면, 10만원까지는 기부금 전액, 10만원 초과부터는 16.5%의 세액공제 혜택이 제공되고, 기부금액의 30% 이내에서 답례품이 제공된다.

(사진왼쪽에서 두 번째 부터) 박만 노동조합위원장, 고병일 광주은행장, 남택준 상임감사위원은 ‘고향사랑기부제 동참 캠페인’을 펼친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에 광주은행은 고향사랑기부제에 대한 임직원들의 관심을 제고하고, 지역사회에 적극적인 동참 분위기를 확산시키고자 이번 캠페인을 실시했다.

한편 지난해 광주은행 임직원들은 고향사랑기부제 참여에서 그치지 않고, 기부를 통해 제공받은 1천만원 상당의 답례품을 재기부하며 지역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전파했다. 또한, 고병일 광주은행장을 비롯하여 임직원들이 광주·전남·서울 곳곳의 역사 및 터미널에서 가두캠페인을 펼치며 고향사랑기부제를 홍보해 눈길을 끌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