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3-05 09:18 (화)
[취재현장] 이창재 광주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회전문위원 아름다운 퇴임식 개최
[취재현장] 이창재 광주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회전문위원 아름다운 퇴임식 개최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3.12.01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이창재 광주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회전문위원이 1일 오전 9시 30분 광주광역시청 4층 열린시민홀에서 아름다운 퇴임식을 가졌다.

정무창 광주광역시의회의장은 '광주광역시의회에서 근무하시는 동안 시의회의 도약과 시민행복을 위하여 남다르게 헌신함으로써 지역사회 발전에 많은 업적을 쌓으셨으며, 함께 근무하는 동안 책임을 다하는 성실함과 따뜻한 인간애를 실천해 오셨기에 당신과 함께 했던 기억은우리들 가슴속에 항상 살아있을 것이다'며 퇴임하는 이창재 광주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회전문위원에게 재직기념패를 수여하고 있다.
(왼쪽)정무창 광주광역시의회의장, (오른쪽)박남언 광주시의회사무처장은 명예로운 퇴임을 하는 이창재 광주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회전문위원의 퇴임을 축하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퇴임식에는 이창재 광주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회전문위원, 부인 김소정 여사, 자녀들, 정무창 광주광역시의회의장, 박남언 광주시의회사무처장, 조석호 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장, 강수훈 광주시의회운영위원장, 최지현 광주시의원, 이명노 광주시의원, 서용규 광주시의원과 직원들이 참석했다.

이창재 환경복지전문위원은 퇴임사를 통해 “안락하고 포근했던 광주시의회의품을 이제떠나간다. 제 인생에 공직생활5년은 색다른경험이자 마법같은즐거움의 연속이었다. 이 모든것이 여기 계신분들의 가슴 따뜻한 사랑과 한가족처럼 대해주심에 가능했다고 생각한다. ”며 “인생의 고비마다 만남과 헤어짐이 숨어있는지 이제는 안다. 하지만 영원한 이별은 아닐 것이다. 광주시의 미래와 희망인 광주시의회를 떠나더라도 스물세분 의원님들의 빛나는 의정활동를 응원하겠다. 백이십여 명에 달하는 사무처직원분들의 깊은 사랑을 고이 간직하겠다. 제 인생에 가장 빛나는 오늘처럼 열심히 노력하며 살겠다 ”라고 말했다.

이창재 광주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회전문위원, 부인 김소정 여사와 자녀들은 퇴임식에 참석해 함께 축하를 나눴다.
이창재 광주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회전문위원, 부인 김소정 여사, 가족, 정무창 광주광역시의회의장, 박남언 광주시의회사무처장, 조석호 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장, 강수훈 광주시의회운영위원장, 최지현 광주시의원, 이명노 광주시의원, 서용규 광주시의원과 직원들은 함께 담소를 나누며 석별의 정을 나누고 있다.

이날 송별사에서는 “이창재 국장님은 2018년 12월에 임용되셔서 5년간 우리의회를 위해 헌신하셨다. 환경복지전문위원으로 의원님들의 의정활동을 뒤에서 묵묵히 보좌해 주신 국장님께 깊은 감사드린다”며 “인생의 후반전을 성공적으로 행복하게 살려면 무엇보다 건강을 최우선으로 챙기시길 바란다. 지방자치 발전을 위해 헌신해 오신 국장님의 노고에 거듭 감사드리며, 항상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기를 기원한다.”고 이별의 아쉬움을 전했다.

이날 행사는 개회 및 약력소개, 기념패수여, 꽃다발수여, 송별사, 퇴임사, 기념촬영, 차담회 및 오찬 순으로 열렸다.

이창재 광주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회전문위원, 부인 김소정 여사와 자녀들은 퇴임식에서 "앞으로 일상으로 돌아가서도 내일이 빛나는 광주광역시를 만드는일에 함께 마음을 모아나가겠다"며 기념촬영
이창재 광주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회전문위원, 정무창 광주광역시의회의장, 박남언 광주시의회사무처장, 조석호 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장, 강수훈 광주시의회운영위원장, 최지현 광주시의원, 이명노 광주시의원, 서용규 광주시의원은 이창재 광주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회전문위원의 퇴임식을 축하하며 기념촬영

한편, 이창재 광주광주시의회환경복지위원회전문위원은 지난 2006년부터 2018년까지 광주광역시 북구의원으로 3선, 2018년 12월 4일 지방서기관으로 임기제임용되어 2023년 12월 4일자로 당연퇴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