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0-07 18:32 (금)
전남 목포시, 무더위쉼터 운영, 도로 물뿌리기, 식염 포도당 지원, 양산 무료 대여 등 폭염 피해 예방에 총력
전남 목포시, 무더위쉼터 운영, 도로 물뿌리기, 식염 포도당 지원, 양산 무료 대여 등 폭염 피해 예방에 총력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2.07.29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전남 목포시(시장 박홍률)가 폭염으로 인한 인명 및 재산 피해 최소화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장마가 이번주 종료되면서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될 전망이다. 

목포시청 전경 (원 사진-박홍률 목포시장)

박홍률 목포시장은 “올여름은 폭염과 열대야 일수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폭염 피해 예방과 최소화에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기온이 높은 낮 시간에는 야외 활동과 작업을 자제하고, 충분히 수분을 섭취하고 휴식을 취하는 등 개인 안전관리에 각별히 신경쓰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목포시는 폭염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피해를 예방하는 한편 신속한 대응 및 지원에 중점을 두고 대책을 시행할 방침이다.

시는 폭염 피해 저감을 위해 ▲무더위 쉼터 220개소 및 그늘막 99개소 운영 ▲폭염특보시 살수차(2대)로 상가 및 주택 밀집 구간, 간선도로에 물뿌리기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경로당 등 무더위쉼터에 식염 포도당, 생수 등을 지원하며, 23개 동행정복지센터와 시청 등에서 양심 양산 무료 대여소를 운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