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8-15 20:18 (월)
[취재현장] 어르신들의 축제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이 성황리 개최
[취재현장] 어르신들의 축제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이 성황리 개최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2.06.22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유방희 광주예총 광주연예협회장의 위로와 격려로 질병 5년 만에 다시 무대에 서게 된 배소연 가수의 ‘두 번 다시’...뜨거운 열창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사)광주실버연예예술협회(대표 유방희 광주예총 광주연예협회장)는 22일 오후 1시 30분 동구청 대강당에서 광주광역시·동구청·(사)광주연예협회 후원으로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을 펼쳤다.

5년 만에 다시 무대에 서게 된 배소연 가수는 "지난 2017년도 갑자기 찾아온 질병과 수술 휴유증으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냈었다. 다시 무대에 서기 위해 지난 5년 병원치료와 헬스, 필라테스 등 피눈물 나는 재활의 시간을 보냈다. 힘든 시간이었지만, 유방희 회장님께서 끊임없이 위로와 격려를 보내주셨고, 팬분들께서도 큰 힘을 주셨다. 앞으로도 열심히 재활하여 멋진 공연으로 보답하겠다. "고 인사를 전했다.
배소연 가수는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에서 본인의 곡 '두번 다시'와 이미자 선생님의 '동백아가씨'를 멋지게 불러 참석자들의 큰 박수와 인기를 독차지했다. 
유방희 광주예총 광주연예협회장은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공연에 참석해 "배소연 가수는 정말 노래도 잘하지만 마음씨도 고운 가수이다. 그동안 힘든 시간을 이겨냈으니 앞으로도 멋진 가수로 재기할 것이라 믿는다"며 큰 박수로 배소연 가수를 격려했다.

이날 공연에는 유방희 광주예총 광주연예협회장, 김진웅 사회자(코메디언), 배소연 가수(두번 다시), 진국이 가수(진짜멋쟁이), 김애림 가수, 김은미 가수, 백소영 하모니카, 서향 가수(사랑가), 광주실버예술단원들과 동구 어르신들이 참석했다.

유방희 광주예총 광주연예협회장은 “지난 2년간 코로나19 확산으로 외출도 자유롭지 못하고 많이 답답하고 힘든 시간을 보내셨다. 오늘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을 통해 많이 웃으시고 그동안의 스트레스도 멀라 날라보내시고 행복한 시간이 되시길 바란다”고 축하의 인사말을 전했다.

이번 공연에서는 지난 5년간 질병으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냈던 배소연 가수가 힘든 재활의 시간을 거치고, 다시 재기하는 뜻깊은 공연이었다.

진국이 가수는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에서 '여자의 마음', '진짜 멋쟁이'를 열창해 참석자들의 큰 박수와 인기를 독차지했다.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에 참석한 어르신들은 박수로 함께 하나됨의 시간을 갖고 있다.

배소연 가수는 “오늘 이 자리에 다시 설 수 있게 되기까지 유방희 회장님의 따뜻한 위로와 큰 격려가 있었다. 지난 5년 동안 움직여지지 않는 몸을 다시 일으켜 세우기 위해 매일 필라테스, 요가, 재활치료 등을 쉬지 않고 해왔다.

너무 힘들 때는 놓아버리고 싶을 때도 많았지만, 유 회장님께서 ”꼭 다시 무대에 서자“라며 끊임없이 용기를 주셨고, 그 결과 오늘 이렇게 다시 무대에 서게 됐다. 가장 힘들 때 큰 용기와 힘을 주신 유 회장님께 진심으로 큰 감사를 드린다. 또한, 저의 무대를 기다리고 있는 많은 팬분들께도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김진웅 사회자(코메디언)는 재치있는 입담으로 공연을 더욱 풍성하게 하고 있다.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에 참석한 어르신들은 박수로 행복한 시간을 함께 하고 있다.

김진웅 코메디언의 맛깔스러운 입담과 노래로 시작된 이날 공연에서는 배소연 가수가 ‘두번 다시’, 진국이 가수 ‘진짜멋쟁이’, 김애림 가수, 김은미 가수, 백소영 하모니카, 서향 가수 ‘사랑가’를 열창하자 참석한 어르신들이 환호와 큰 박수로 호응했다.

이날 공연을 관람한 박정숙 어르신은 “몇 년 만에 열린 공연에 친구들과 함께 참석한다고 아침부터 들떠 있었다. 입담 좋으신 사회자님의 매끈한 진행에 참석한 가수분들의 솜씨가 너무 뛰어나 혼자 보기 아까웠다. 앞으로 멋진 공연이 자주 열렸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취재현장] 어르신들의 축제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이 성황리 개최]

김진웅 코메디언은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에 참석해 위트넘치는 게그로 참석자들에게 흥겨움을 더해주고 있다.
김애림 가수는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에 참석해 열창으로 참석자들의 박수와 인기를 독차지했다.
김은미 가수는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에 참석해 열창으로 참석자들의 박수와 인기를 독차지했다.
백소영 하모니카 연주자는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에 참석해 멋진 연주로 참석자들의 박수와 인기를 독차지했다.
 서향 가수는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에 참석해 '사랑가'를 열창으로 참석자들의 박수와 인기를 독차지했다.
유방희 광주예총 광주연예협회장,김진웅 사회자(코메디언), 배소연 가수(두번 다시), 진국이 가수(진짜멋쟁이), 김애림 가수, 김은미 가수, 백소영 하모니카, 서향 가수(사랑가), 광주실버예술단원들은 멋진 공연을 마친 후 어르신들께 멋진 노래로 인사를 전하고 있다.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에 참석한 어르신들은 박수로 감사인사를 전했다.
‘2022 찾아가는 광주실버예술단’ 공연에 참석한 어르신들은 박수와 환호로 감사인사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