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6-28 06:58 (화)
이정선 광주광역시교육감후보, 등굣길 학부모 만나 “아이들 미래 달려”
이정선 광주광역시교육감후보, 등굣길 학부모 만나 “아이들 미래 달려”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2.05.26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전투표 기자회견 대신 화정남초등 학생들 교문서 손잡아
-“학력몰락 위기의 광주교육 교육 전문가만이 살릴 수 있어”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6·1 지방선거 사전투표(27~28일)를 하루 앞둔 26일 이정선 광주광역시교육청 교육감 후보는 기자회견 대신 등굣길 학부모를 만나 “우리 아이들의 미래를 위해 교육전문가, 준비된 교육감 후보를 선택해 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정선 광주광역시교육감후보

이 후보는 이날 화정남초등학교에서 등교하는 학생들의 손을 일일이 잡고 교문으로 안내하면서, 교통봉사 중인 학부모님과도 광주교육의 미래를 놓고 다양한 의견을 청취했다.

이 후보는 특히 “지금까지 광주시민과 교육가족들은 20번 모두 여론조사 1위로 저를 선택해 주셨다”면서 “다양성을 품은 실력광주, 돌봄 야간 8시까지 확대, 학생교육비 100만원 지원, AI 마이스터교 설립, 광산교육지원청 신설 등 광주교육의 대전환을 이루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어 “광주교육감에 대한 사전투표 용지에는 정당과 기호 표시가 없어 오로지 ‘이정선’을 기억해 주시길 부탁드린다”며 “시민의 선택이 광주교육을 살릴 수 있다”고 다시 한번 호소했다.

한편, 이정선 후보 선대위는 타 후보들처럼 사전투표 독려와 지지 호소를 위한 기자회견 대신 등굣길 초등학생들이 안전하게 등교하도록 등교 봉사와 교통봉사 중인 학부모와 길거리 만남을 가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