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8-19 15:47 (금)
김영록 전남도지사ㆍ강인규 나주시장, 나주 코로나19 감염 취약시설 현장 살펴
김영록 전남도지사ㆍ강인규 나주시장, 나주 코로나19 감염 취약시설 현장 살펴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2.02.17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관리·선제검사 당부…요양병원 의료진 격려․방역물품 전달도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전라남도(도지사 김영록)는 17일 코로나19 감염 취약시설에 속하는 나주효사랑요양병원을 찾아 방역상황을 살피고 의료진의 노고를 격려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전남도청 관계자들은 17일 오후 코로나19 대응 지역사회 확산 대비 상황 점검을 위해 나주효사랑요양원을 방문, 방역대책 상황을 청취하고 의료진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현장 방문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강인규 나주시장김미순 나주효사랑요양병원이사장과 관계자들이 함께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어르신들은 중증 및 사망으로 이어질 위험이 크기 때문에 감염원을 차단하는 등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며 “먹는 치료제도 적극적으로 투약해 어르신이 위중증으로 악화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현장 방문은 도내 요양병원 등 코로나19 감염 취약시설에서 확진자가 많이 발생한데 따른 것이다.

(오른쪽부터)김영록 전남도지사, 강인규 나주시장은 나주효사랑요양원을 방문해 현장을 꼼꼼히 점검하고 있다.

전남도는 확진자 발생 현황을 보고받은 후 병원을 둘러보면서 방역관리 강화 준수사항 등을 점검했다. 이와 함께 보호복, 마스크 등 방역물품을 전달하고, 어려운 상황에서 고생하는 의료진을 위로했다.

특히 요양병원은 고령층 어르신이 공동생활을 하는 만큼 병원 관리자와 종사자가 감염 차단에 총력 대응하고, 종사자 대상 PCR 검사 2회, 신속항원검사 3회 등 주 5회 선제검사를 할 것을 독려했다.

또한 주기적 환기, 출입자 관리 등 기본방역 수칙의 철저한 준수와, 종사자 사적모임, 타지역 방문 자제 등 실천방역 강화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 강인규 나주시장, 김미순 나주효사랑요양병원이사장과 관계자들은 보호복, 마스크 등 방역물품을 전달식을 갖고 기념촬영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