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5-18 16:03 (수)
농협광주지역본부, 상호금융 클린뱅크 역대 최다 인증
농협광주지역본부, 상호금융 클린뱅크 역대 최다 인증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2.01.25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농협광주지역본부(본부장 고성신)는 2021년 상호금융 클린뱅크 평가에서 관내 14개 지역농협 중 10개 지역농협이 클린뱅크 인증을 받았다고 25일 밝혔다.

고성신 농협광주지역본부장은 “어려운 상황에서도 적극적인 연체관리로 건전성 제고에 힘써준 임직원 분들게 감사드린다.”라며, “장기화된 코로나 확산과 경기침체로 인한 건전성 관리에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선제적인 여신관리를 통해 관내 전체 농협이 클린뱅크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주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클린뱅크 인증」 은 농협중앙회가 매년 전국 농·축협을 대상으로 자산건전성 관련 핵심지표(연체비율, 고정이하비율, 대손충당금적립비율, 손실흡수율)를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인증하는 제도로서, 농·축협의 자산건전성 관련 대내외 공신력을 나타내는 척도이다. 금, 은, 동 등급으로 구분되며, 이중 최근 5년 연속 ‘금’ 등급을 인증 받으면 ‘그랑프리’ 등급을 받을 수 있다.

2021년 말 광주 관내 지역농협 평균 연체율은 0.47%로 전사적인 연체관리에 나선 결과, 클린뱅크 인증에서 광주 관내 지역농협은 ‘금’ 등급 7개소(광주·광주비아·대촌·동곡·삼도·평동·하남농협)를 비롯하여 ‘은’ 1개소(본량농협), ‘동’ 2개소(송정·임곡농협) 등 총 10개 농협이 클린뱅크 인증을 받아 역대 최고의 성적을 거두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