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2-09 00:16 (목)
김영록 전남도지사, “코로나에 지친 국민 치유하고 예술로 화합하는 무대 되길”
김영록 전남도지사, “코로나에 지친 국민 치유하고 예술로 화합하는 무대 되길”
  • 박부길
  • 승인 2021.09.03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립미술관, 이건희 컬렉션 등 하반기 전시 개막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전남도립미술관이 3일 오후 지하 1층 전시장 로비에서 ‘이건희 컬렉션 특별전’ 등 하반기 기획전시 개막식을 개최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3일 오후 광양시 광양읍 전남도립미술관에서 열린 이건희 컬렉션 ‘고귀한 시간, 위대한 선물’전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개막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김한종 도의장, 김경호 광양부시장, 이동진 진도군수와 소전 손재형 선생의 유족인 손홍, 나안수 전남미술협회장 등 다양한 미술계·문화계 인사가 참석했다.

김영록 지사는 “세계적 수준의 작품과 전시를 통해 전남도립미술관의 품격과 수준이 한 단계 더 올라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이번 기획전이 코로나19로 지친 국민을 치유하고 희망을 주며, 예술로 소통하는 화합의 무대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남도립미술관의 하반기 기획전시는 ‘이건희 컬렉션 특별전 : 고귀한 시간, 위대한 선물’, ‘한국 서예의 거장 소전 손재형’, ‘AES+F. 길잃은 혼종, 시대를 갈다’, 3개다.

고(故) 이건희 회장의 유품을 기증받아 기획한 ‘이건희 컬렉션 특별전’과 진도 출신의 서예가 소전 손재형의 작품 세계를 조명한 ‘한국 서예의 거장 소전 손재형’은 오는 11월 7일까지 관람할 수 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를 비롯해 주요내빈들이 3일 오후 광양시 광양읍 전남도립미술관에서 열린 이건희 컬렉션 ‘고귀한 시간, 위대한 선물’전에 참석, 전시작품을 관람하고 있다. 이건희 컬렉션 전시는 9월 1일부터 11월 7일까지 68일간 전남도립미술관에서 열리며 김환기ㆍ천경자ㆍ오지호ㆍ임직순ㆍ유영국 작가 등의 작품이 전시된다.

2007년 베니스 비엔날레에서 주목받기 시작해 전 세계적으로 촉망받는 러시아 출신 4인의 예술가 그룹 ‘AES+F’의 국내 최초 대규모 기획전시인 ‘AES+F’는 오는 12월 26일까지 열린다.

전남도립미술관은 전통과 현대, 국내와 해외 등 미술사의 큰 흐름을 담은 이번 하반기 기획전시를 통해 전남이 가진 잠재된 예술성을 높이고, 동시대 현대미술의 흐름을 많은 이에게 전하는 등 세계 선진미술관으로의 도약 발판을 마련할 방침이다.

전시 관람은 오전 10시부터 저녁 6시까지 가능하며, 입장료는 1천 원이다.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은 문화가 있는 날로 오후 9시까지 연장 개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