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1-19 15:50 (화)
제71주년 과학수사의 날 기념 '호남과학수사발전연구회 정기 학술 세미나 개최'
제71주년 과학수사의 날 기념 '호남과학수사발전연구회 정기 학술 세미나 개최'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9.11.06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DNA 그것이 알고 싶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광주지방경찰청(청장 장하연)은 4일 중흥골드스파 리조트 대강당에서 '제71주년 과학수사의 날' 기념 '호남과학수사발전 연구회 정기 학술 세미나'를 개최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

과학수사의 날은 1948. 11. 4일 내무부 치안국에 최초로 감식과를 설치한 것을 계기로, 올해 71주년을 맞이하였고, 최근 화성연쇄살인사건에서 DNA 감식기법 등 과학수사 기법을 통한 범죄해결은 이제 경찰 수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전문분야가 되었다.

이번 행사는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DNA 최신 기법의 동향과 향후 발전방향 등 DNA를 통한 사건해결 사례를 주제로 정기 학술대회를 개최 하였고, 오후 시간은 참여 기관간 소통과 정보교류를 위한 어울림 행사를 통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

이날 행사는 광주경찰청, 전남경찰성, 전북경찰청, 서해해경청, 광주국과수, 전남대, 조선대 법의학 교수 등 호남권 과학수사 분야 전문가들로 150여명이 함께하였고, 호남권에서는 경찰관련 학술 세미나 중 가장 큰 행사이다.

이날 자리에 참석한 광주청 양우천 형사과장은 경찰수사에서의 과학수사의 역할과 중요성을 역설하며 열악한 현장에서 묵묵히 소임을 다하는 과학수사요원 들을 격려하였다.

광주경찰청은 앞으로도 과학수사 분야의 지속적인 新 기법 연구와 기관간 협력을 통해 미제사건 해결 등 안전한 지역치안을 이루어나갈 것이라고 다짐 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