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7-01 16:05 (금)
신선 농산물 수출 활성화 전략 만든다
신선 농산물 수출 활성화 전략 만든다
  • 기범석 기자
  • 승인 2019.04.24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원예 농산물 수출 분야 시범사업 추진 협의회
[광주일등뉴스] 농촌진흥청은 최근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는 신선 원예 농산물 수출 시장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24일 국립원예특작과학원에서 ‘수출 분야 신기술 보급 시범사업 추진 협의회’를 연다.

이 자리는 품목별 판매 촉진 전략과 수출 판로 개척, 산지 조직체의 전문성을 강화하고자 마련했다.

올해 시범사업을 추진할 시군 농업기술센터 담당자와 사업 주체인 산지 농업인 대표, 수출지원 상담 전문가가 참석한다.

협의회에서는 시군별 사업 추진 계획을 검토하고 수출 농가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한 다양한 의견을 들을 계획이다.

또한, 한류 등에 힘입은 신선 농산물 수출 시장의 청신호를 발판으로 중앙 기관과 농업기술센터 산지 조직체 간의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해 해외시장 요구에 빠르게 대응할 예정이다.

특히, 일본 소비자가 중요하게 생각하는 안전과 위생 요인을 기본으로 맛과 기능성을 강조한 제품 개발과 목표시장 분석, 전략 등을 수립해 지속적으로 우리 농산물을 공급할 수 있는 틀을 마련하고자 한다.

농촌진흥청에서는 원예 농산물 수출지원 시범사업으로 올해 6개 시군에 맞춤형 현장 상담과 판매 소재 개발, 수출 안전성 관리, 브랜드 개발, 포장·선별 기계 장치 등을 지원한다.

아울러, 수출 유망 신규 품목 발굴, 수출 농산물 안전성 교육, 분야별 전문가 합동 종합 상담을 추진해 수출 현장에서 발생하는 어려움을 해결해 나가고 있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박동구 기술지원과장은 “지역의 새로운 특화 품목 육성과 단지 조성에 따른 생산물 판로 확보의 대안으로 수출시장을 확대해 농업인의 소득을 높이고 수급 안정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