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0-11-27 22:09 (금)
광산구와 장성군 서원교류 협약 맺어
광산구와 장성군 서원교류 협약 맺어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0.11.08 0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월봉서원에서 김삼호 구청장과 유두석 군수 협약식 가져

광산구 월봉서원과 장성군 필암서원의 교류·협력과 상생 발전을 위한 것

[광주인터넷뉴스=기범석 기자]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와 전남 장성군(군수 유두석)이 6일 ‘전통문화·관광산업 교류 및 상호발전을 위한 서원 교류 협약’을 맺었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왼쪽)과 유두석 장성군수(오른쪽)이 광산구 월봉서원과 장성군 필암서원의 교류·협력과 상생 발전을 위한 ‘전통문화·관광산업 교류 및 상호발전을 위한 서원 교류 협약’을 맺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왼쪽)과 유두석 장성군수(오른쪽)이 광산구 월봉서원과 장성군 필암서원의 교류·협력과 상생 발전을 위한 ‘전통문화·관광산업 교류 및 상호발전을 위한 서원 교류 협약’을 맺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광산구 월봉서원과 장성군 필암서원의 교류·협력과 상생 발전을 위한 것으로, 두 지역은 지리적으로 인접해있고 문화재적 가치와 활용 가능성을 인정받은 지역 대표 서원이 있다는 공통점이 있어 협력 체계 구축에 대한 공감대 형성이 어렵지 않았고, 광산구의 제안에 장성군이 화답하며 협약이 이뤄졌다.

광산구청 관광육성과 백옥련 문화재활용팀장에 따르면, 광산구와 장성군은 협약에 따라, 서원 콘텐츠와 학술 교류, 전통문화 관광산업 발굴과 관광객 유치, 지식 공유와 인적 네트워크 구축 등 분야에서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6일 광산구 광산동 월봉서원에서 열린 ‘전통문화·관광산업 교류 및 상호발전을 위한 서원 교류 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6일 광산구 광산동 월봉서원에서 열린 ‘전통문화·관광산업 교류 및 상호발전을 위한 서원 교류 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이번 협약은 고유성과 가치를 각각 지닌 두 서원의 만남으로서 지역문화 발전과 관광 산업 부흥에 좋은 상승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

월봉서원은 광산구 문화재 활용사업의 대표 공간으로 다양한 체험과 공연, 인문 강연 프로그램으로 많은 시민이 찾는 문화소통 공간이고, 문화재청 우수 사업에 3년 연속 선정돼 문화재 활용사업 분야 ‘명예의 전당’에 올랐다.

필암서원은 2019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한국의 서원’에 등재됐고, 국·내외에서 높은 인지도를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