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7-15 17:02 (월)
윤정욱 국민건강보험공단 광주전라제주지역본부장 참여속에 2024년 상반기 상생협의체 회의 개최
윤정욱 국민건강보험공단 광주전라제주지역본부장 참여속에 2024년 상반기 상생협의체 회의 개최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4.06.21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요양기관 본인확인 강화 제도 시행 등 공단 주요 사업현안 설명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 광주전라제주지역본부(본부장 윤정욱)는 20일 2024년 상반기 상생협의체 회의를 개최했다.

(왼쪽) 윤정욱 국민건강보험공단 광주전라제주지역본부장, 박영희 (사)소비자교육중앙회광주지부회장, 정진희 광주여성단체협의회장 등은   2024년 상반기 상생협의체 회의에 참석해 "새롭게 시작된 요양기관 본인확인 강화 제도에 대해 시민들에게 알리고 바르게 정착될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아나가자"며 화이팅을 외쳤다.

이날 회의에는 윤정욱 국민건강보험공단 광주전라제주지역본부장, 박영희 (사)소비자교육중앙회광주지부회장, 정진희 광주여성단체협의회장 등 의약단체 대표, 대학교수 등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윤정욱 본부장은 요양기관 본인확인 강화 제도에 대해 “새롭게 시작되는 제도라 다소 불편함이 있을 수 있지만, 제도가 정착되고 있으며 신분증 대여‧도용 등으로 발생하는 약물 오남용 및 건강보험 무자격자의 보험급여를 받는 부당행위를 차단하기 위하여 반드시 필요한 제도인 만큼 많은 관심과 협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또한 “우리 지역의 입원 서비스 질 제고와 국민의 간병비 부담 완화를 위한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상 확대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윤정욱 국민건강보험공단 광주전라제주지역본부장, 박영희 (사)소비자교육중앙회광주지부회장, 정진희 광주여성단체협의회장 등 상생협의체는  "새롭게 시작된 요양기관 본인확인 강화 제도에 대해 시민들에게 알리고 바르게 정착될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아나가자"며 화이팅을 외쳤다.

상생협의체는 보험자인 공단과 공급자(의약단체), 가입자(소비자‧시민‧여성단체), 학계 전문가(대학교수), 언론인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공단의 주요 정책과 현안 사항에 대해 시의적절한 정보 제공으로 이해당사자의 의견을 수렴하고 공유하여 지속가능한 건강보험 제도의 상생 발전을 위해 마련된 협의체이다.

이날 회의 주제로 ▲요양기관 본인확인 강화 제도 시행, ▲상병수당 3단계 시범사업 실시,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상확대 방안 등 공단 이슈를 공유하고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공단은 특별사법경찰 제도 도입 및 담배소송 항소심에 대한 경과를 안내하며 특사경 부여의 긴급성을 재 표명하고 지속적인 국민적 관심과 응원이 필요함을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