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1-22 18:46 (토)
광주 광산구청과 광주우편집중국 '사회공헌 업무협약체결'
광주 광산구청과 광주우편집중국 '사회공헌 업무협약체결'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8.01.23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관에 맞춤형 나눔 컨설팅…기부·봉사·사각지대 삼박자 공헌 가능

광주 광산구(청장 민형배)와 광주우편집중국(국장 황철연)은 공공기관의 지속가능한 사회공헌 체제를 구성해 눈길을 끈다. 나눔 의사를 밝힌 기관에 지자체가 특성에 맞는 적절한 방안을 조언하고, 이를 기관이 실천하는 방식이다. 한 번으로 끝나지 않고 다양한 방법으로 사회공헌을 지속하는 이 모델의 확산에 지역사회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배성수 광산구청복지문화국장과 황철연 광주우편집중국장은 '광산구청-광주우편집중국 행복나눔 협약식을 하고 있다.
광주 광산구와 광주우편집중국인 15일 공공기관의 사회공헌활동 업무협약을 맺었다. 광산구청 2층 상황실에서 가진 협약식에는 배성수 광산구청복지문화국장, 이병관 희망복지과장, 최찬순 복지연계팀장, 황철연 광주우편집중국장과 직원들이 참석하였으며 기부, 봉사, 사각지대 발굴지원 세 축으로 요약할 수 있다.

우선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공공기관의 사회공헌활동을 활성화 하고 교류 협력하여 지역사회 돌봄이웃 지원을 위한 자원 연계 인프라 구축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연계를 통한 공익활동 활성화 ▲청렴분야 우수사례 공유 및 공동사업 추진 네트워크 구축하기로 한 것.

배성수 광산구청복지문화국장, 이병관 희망복지과장, 최찬순 복지연계팀장, 황철연 광주우편집중국장과 직원들은 '광산구청-광주우편집중국 행복나눔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촬영
황철연 광주우편집중국장과 민형배 광산구청장은 지역에 공헌할 수 있는 일을 찾자는 의견에 모두가 동의하면서 협약을 맺게 됐다”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고, 노사화합도 다질 수 있어 결과적으로 회사의 발전에 나눔이 크게 기여할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