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5-20 09:32 (금)
광주광역시, 적의 공격에 다중이용시설 화재발생 및 테러...실제훈련
광주광역시, 적의 공격에 다중이용시설 화재발생 및 테러...실제훈련
  • 박부길 기자
  • 승인 2017.08.24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을지연습 실제훈련

광주광역시(시장 윤장현)는 23일 오후 4시 남구 빛고을전대병원에서 다중이용시설 테러 및 화재에 대비한 군경관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우로부터)윤장현 광주시장, 배용주 광주지방경찰청장은 2017을지연습 실제훈련에서 "테러나 화재사고는 예고 없이 발생하며, 광주시민의 소중한 인명과 재산을 한꺼번에 빼앗아 간다. 특히 빛고을 전남대 병원처럼 많은 내원객이 방문하고 환자들이 많이 입원해 있는 다중 시설에서 테러나 화재사고가 발생시에는 매뉴얼에 의한 행동절차에 의해 조치 하지 않으면 그 피해는 엄청나게 커질 것임은 자명한 현실이다. "며 "매뉴얼의 실효성 검증을 위해 테러나 화재상황을 가정해 수습 및 복구 훈련을 실시하게 된 것은 매우 의미있는 훈련이었다고 생각하며 훈련을 통해 현장지휘, 통제체계와 유관기관간 역할 분담체계를 확립하는 많은 성과를 얻은 훈련이었다고 평가한다"고 말했다.
이날 훈련에는 윤장현 광주시장, 배용주 광주지방경찰청장, 정재정 육군31사단503여단장, 문상수 평가반장, 최준우 평가반원, 이숙희 반원, 이기택 반원, 이신석 빛고을전남대병원장, 강신기 광주시시민안전실장, 허기석 광주시안전정책관, 조영순 육군31사단503여단5대대남구여성예비군소대장과 소대원, 강병태 지역대장, 남부소방서·남구청·남부경찰서·경찰특공대·31사단 등 11개 기관 및 단체와 광주시민들이 참석했다.

이번 훈련은 적의 공격으로 다중이용시설 화재와 테러가 발생한 상황에서 이를 수습하기 위해 각 기관·단체가 서로 긴밀히 공조해 신속히 대응하는 실제훈련을 선보였다.

광주 경찰들은 적을 소탕하기 위해 철통같은 경계태세를 취하고 있다.
윤장현 광주시장은 “오늘 훈련은 실제 불순분자에 의한 테러상황을 가정 대비훈련을 실시함으로서 실전 대응역량을 강화하고 유관기관의 통합대응 절차를 숙달해서 만약에 테러나 화재로 인해 대규모 인명피해가 발생시 민관군 합동 총력 대응 능력을 확보하기 위해 실시했다”며 “이번 훈련을 통해서 시민들이나 빛고을전남대병원 직원들이 테러나 화재상황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는 좋은 계기가 되었으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훈련은 병원 대기실 및 승강장에서 입원환자를 가장한 정체불명의 테러범이 환자들을 인질로 삼아 병원 내부에 폭발물을 설치한 후 위협하고 있다는 가상의 상황 속에서 이뤄졌다.

(좌측) 정재정 육군31사단503여단장은 2017을지연습 실제훈련을 참관하며 "민관군경이 혼연일체가 되어 테러상황시 긴밀한 협조체제하에 부여된 임무를 성실히 수행함으로써 150만 시민들이 안전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는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먼저 1단계 테러 발생 및 진압에 따른 초기대응, 2단계 폭탄테러로 인한 다수 사상자 발생 대응, 3단계 대규모 폭발로 인한 화재진압 활동 및 인명구조, 4단계 긴급복구 순서로 훈련이 진행됐으며, 이어 상황보고 및 훈련결과보고, 강평 및 격려말씀, 폐회, 심폐소생술 체험훈련이 실시됐다.


 [광주광역시, 적의 공격에 다중이용시설 화재발생 및 테러...실제훈련]

(우로부터)윤장현 광주시장, 배용주 광주지방경찰청장은 빛고을 전남대병원 테러 및 화재진압 훈련 상황을 꼼꼼히 살펴보며 "이번 훈련을 통해 유사시 각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체계 구축 시스템을 다시 한번 확인하는 계기가 되었다"고 말했다.
육군31사단 503여단 5대대 장병과 향토예비군들은 불순분자 색출과 검거를 위해 긴급출동하고 있다.
강신기 광주시시민안전실장, 허기석 광주시안전정책관은 빛고을 전남대병원 테러 및 화재진압 훈련 상황을 꼼꼼히 살펴보며 "상황발생시 신속하게 테러 상황을 신고. 접수해 골든타임을 확보하고, 테러범 검거, 병원내 내방객 및 환자 대피, 인명구조, 화재진압, 긴급 복구하는 활동이 신속하면서도 정확하게 이뤄졌다. 앞으로 민관군경이 혼연일체되어 유사시 훈련처럼 진행한다면 소중한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육군31사단503여단 장병은 인질극을 벌이고 있는 범인을 향해 저격준비를 하고 있다.
조영순 육군31사단503여단5대대남구여성예비군소대장, 강병태 지역대장은 빛고을 전남대병원 테러 및 화재진압 훈련 상황을 꼼꼼히 살펴보고 있다.
광주 경찰은 적을 소탕하기 위해 철통같은 경계태세를 취하고 있다.
광주시민들은 빛고을 전남대병원 테러 및 화재진압 훈련 상황을 꼼꼼히 살펴보며 안보의식을 고취하고 있다.
빛고을 전남대병원 테러 및 화재진압 훈련 현장에 광주경찰이 범인을 향해 저격준비를 하고 있다.
조영순 육군31사단503여단5대대남구여성예비군소대장과 소대원들은 "육군31사단503여단5대대남구여성예비군은 동대 향방작계 시행 훈련시 참여하여 홍보활동을 비롯한 각종 지원활동과 주민 숙원사업 및 대민지원, 불우이웃돕기 등 각종 사회봉사활동에 앞장서고, 유사시에는 구호소를 찾아 환자 응급처치와 장병취사 및 급식지원, 기동홍보반 활동, 각종 피해복구지원활동을 펼쳐 지역 향토방위에 기여할 것이다" 며 화이팅을 외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