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2-07 19:08 (수)
서신애, 7세에 우유 CF로 데뷔!
서신애, 7세에 우유 CF로 데뷔!
  • 광주일등뉴스
  • 승인 2017.03.13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유 5L 마시다 토해, 감독님이 손으로 받아줘…”
▲ KBS

[광주일등뉴스]배우 서신애가 우유 CF를 찍었을 당시, 마시다 토한 우유를 손으로 받아줬던 감독을 향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이는 KBS 2TV 퀴즈프로그램 〈1 대 100〉에서 언급한 것으로, 이날 MC 조충현 아나운서가 서신애에게 “우유 CF로 데뷔한 당시 눈물 연기를 많이 했는데, 어린 나이에 힘들었을 것 같다.”고 언급하자, 서신애는 “울어서 힘든 것보다는, 마시기 힘든 우유를 계속 마셔야 해서 힘들었다.”며, “우유 4∼5L를 계속 마시며 토하고 우는 것을 반복했다.”고 당시 CF 촬영의 고충을 밝혔다.

하지만 이어 서신애는 “당시 감독님이 미안해하며 내가 토하는 걸 손으로 다 받아주어 감사했다.”고 밝히며, CF 감독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한편, 이날 서신애는 다양한 분야에 박학다식한 면모를 보이며 5천만 원의 상금을 눈앞에 두고 최후의 3인과 치열한 접전을 펼쳐, 스튜디오에 긴장감이 감돌게 하기도 했다.

서신애가 과연 최후의 1인이 되어 5천만 원을 손에 거머쥘 수 있을지! 배우 서신애, 그리고 또 다른 1인 칼럼니스트 곽정은이 도전한 KBS 〈1 대 100〉은 오는 14일, 화요일 밤 8시 55분에 KBS 2TV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