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9-16 16:59 (월)
군산시 여성농업인 생생카드 지원사업 2차 신청접수
군산시 여성농업인 생생카드 지원사업 2차 신청접수
  • 공성남 기자
  • 승인 2017.03.03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농업인에게 1인당 연간 12만원(자부담 2만원 포함) 지원
▲ 군산시

[광주일등뉴스]군산시는 문화적 여건이 열악한 농어촌 지역 여성농업인의 복지 및 건강관리 향상과 문화·학습 활동을 지원하는 ‘여성농업인 생생카드’의 추가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신청 희망자는 오는 31일까지 해당 주소지 관할 읍·면·동사무소에 접수하면 되며, 심사 후 대상자로 확정되면 4월부터 카드를 발급받아 연말까지 스포츠용품, 수영장, 종합스포츠센터, 놀이공원, 펜션·민박, 목욕탕, 찜질방(사용업종에 한하여 전북도외 타시도 사용가능) 등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여성농업인 생생카드 지원사업의 대상은 영농에 종사하는 만 25세 이상부터 만 65세 미만(만 20세 이상 만 24세 미만의 기혼여성 포함)인 농어촌지역 여성농업인 중 가구당 농지소유면적이 5만㎡ 미만인 농가 또는 이에 준하는 축산·임업·어업경영가구의 여성농업인으로 작년에 비하여 대상자가 확대되었다.

김성원 군산시 농정과장은 “여성농업인 생생카드 지원사업은 전북도 삼락농정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것으로 이번 지원을 통해 여성농어업인의 반복적인 농작업 및 가사노동에서 비롯되는 요통, 관절염 등 만성질환 예방 및 문화 활동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복지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