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12-06 16:29 (금)
[일등영상] 광주시 국내1위 소셜커머스 쿠팡 투자유치 이끌어내
[일등영상] 광주시 국내1위 소셜커머스 쿠팡 투자유치 이끌어내
  • 일등방송
  • 승인 2015.09.04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쿠팡, 광주에 600억 투자…일자리 1천개 생긴다

 이커머스(E-commerce) 1위 업체인 ‘쿠팡’(대표 김범석)이 광주를 호남권 물류기지 거점으로 선택했다.

 광주광역시와 쿠팡은 4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진곡산단에 물류기지 설립을 내용으로 하는 투자협약을 체결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윤장현 시장과 쿠팡의 헨리 로우(Henry Low) 수석부사장, 김철균 부사장을 비롯한 기업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쿠팡은 진곡산단 5만3531㎡ 부지에 600억원을 투자해 2017년까지 호남권 거점 물류기지를 건설할 계획이다. 광주 물류기지가 준공되면 물품 집품, 포장, 검수 및 배송 인력 등 1000명의 신규 고용 효과가 나타나게 돼 지역 고용시장에 훈풍으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커머스 기업 쿠팡은 최근 총 14억달러(한화 1조5500억원)에 달하는 해외자본을 유치하며 전자상거래 모바일 앱 이용자 수 3년간 1위, 모바일 앱 내려받기(다운로드) 2500만건을 넘어서며 국내 이커머스 대표 기업으로 성장했다. 특히, 동종 업계 경쟁 기업들이 배송부문을 외부 업체에 아웃소싱하는 반면, 쿠팡은 자체적으로 물류센터를 구축한 후 고객에게 빠르고 안전하게 제품을 배송해주는 ‘로켓배송’ 시스템을 운영해 고객으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고 있으며, 괄목할 만한 ‘청년고용’ 성과를 이루고 있다.

 

시는 지난 7월 ‘쿠팡’에 투자 제안서를 제출하고 실무진과 지속적으로 투자협의를 진행해왔다. 일자리 창출 정책을 민선6기 시정의 최우선 과제로 추진해 온 윤장현 시장도 쿠팡 경영진과의 수차례 접촉을 통해 투자 성공을 위한 전폭적인 지원 의지를 표명해 쿠팡의 광주 투자 결정을 이끌어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