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6-28 17:25 (화)
‘비치 패션’하고 음악회 가자!
‘비치 패션’하고 음악회 가자!
  • 최호진 기자
  • 승인 2012.08.12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족과 함께하는 방학콘서트’ 16일 광산문예회관서 열려

선글라스, 반팔티, 반바지, 슬리퍼 등 편한 복장으로 클래식 등을 즐기는 ‘가족과 함께하는 방학콘서트’(이하 방학콘서트)가 오는 16일 저녁 7시 광산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다.

▲ <자료사진>위 내용과 관련없습니다.
광주여성필하모닉 오케스트라(대표 김유정)가 개최하는 방학콘서트는 여름휴가 분위기를 살리고 가족과 편안하게 즐기는 음악회를 위해 반바지 등 ‘드레스 코드’를 지정해 눈길을 끈다.

이번 음악회는 ‘딱딱한 것’이라는 고정관념을 깨고, 대중과 소통하고 공감하는 공연을 위해 ‘드레스 코드’를 도입한 것이다.

광주여성필은 마스카니의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의 간주곡, 보리울의 여름 중 아이들의 합창 등을 들려줄 계획이다. 또 광신대학교 부교수 변성호 교수 가족이 플루트 협연에 나서 ‘가족과 함께하는’ 컨셉트를 충실히 구현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비발디의 사계, 바이올린을 위한 탱고 등 클래식, 거쉬인의 오페라 포기와 베스 등 오페라 음악, ‘타이타닉’ ‘로미오와 줄리엣’ ‘시네마 천국’ 등 익숙한 영화 음악 등 다채로운 음악들을 선보일 계획이다.

입장료는 전석 1만원이며 부부 동반 또는 6세 이상 어린이 등 3인 가족 이상이면 무료이다. 입장권은 사랑티켓(www.sati.or.kr)에서 구매할수 있다.

광주문화재단으로부터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지원 사업에 선정된 후 광산문화예술회관에 자리잡고 다양한 문화·예술활동을 펼치고 있는 광주여성필하모닉 오케스트라는 지난 1999년 창단한 이래 지금까지 200여회가 넘는 콘서트를 진행하는 등 역량 높은 단체로 평가받고 있다.

문의: 광산문화예술회관(960-898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