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8-15 15:37 (월)
환경기자재․자동차 등 전략산업 기업 유치 잇따라
환경기자재․자동차 등 전략산업 기업 유치 잇따라
  • 조경륜 기자
  • 승인 2012.02.23 2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 23일 (주)정현플랜트 등 4개사와 134억원 규모 투자협약

전라남도가 민선5기 기업 2천개 유치 목표 달성을 위해 올해 투자유치 활동을 본격화한 가운데 환경기자재 및 자동차 차체 조립 자동화 장비 생산기업 등 핵심 전략산업 관련기업들을 잇따라 유치했다.

투자협약서에 서명 후 협약서를 공개하고 있다. (자료제공 / 전남도)

전남도는 23일 오후 도청 서재필실에서 박준영 도지사와 (주)올젠테크놀리지 등 4개 기업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134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고용규모는 114명이다.

투자협약에 따라 (주)정현플랜트(대표이사 김근식)는 화순 동면 농공단지에 43억원을 투자해 연간 120억원의 매출을 목표로 정수 처리시설, 하수 처리장 전후 처리 설비시설 및 배수펌프장 협잡물 처리기 등 수처리 환경 설비를 주문․제작형으로 생산한다.

(주)탑리더텍(대표이사 이정철)은 장성 삼계농공단지에 34억원을 투자해 자동차 차체 조립용 자동설비인 지그(JIG)를 생산해 기아자동차 및 협력업체에 공급한다.

이 기업에서 생산할 지그(JIG)는 기계가공에서 가공 위치를 쉽고 정확하게 찾아 대량 생산이 용이하도록 해주는 역할을 하는 설비다. 이 회사는 현대자동차의 생산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울산의 (주)하인텍과 기술제휴를 통해 제품을 생산할 예정이다. 공장이 가동되면 그동안 울산․경인지방 등에 100% 전량 의존하던 자동차 자동화 설비의 전남지방 생산기반을 확보하는 한편 협력 기업들에 대한 근접 서비스 지원으로 호남권 기업의 기술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체코 등 해외 진출도 모색하고 있다.

(주)올젠테크놀리지(대표이사 서현석)는 담양 에코-하이테크농공단지에 24억원을 투자해 연간 9만대의 알칼리 이온수기(의료물질 생성기)를 제조한다.

이 회사는 17년간 이온수기를 생산해 왔다. 담양에서 생산할 이온수기는 식양청으로부터 만성 설사, 소화 불량, 위장 내 이상발효, 위산 과다 등 위장 증상 개선에 도움을 주는 의료기기로 인정받은 제품이다. 먹는 물을 전기분해 해 인체에 도움이 되는 미네랄이 풍부한 알칼리 이온수와 미용 및 소독용으로 사용이 가능한 산성이온수를 동시에 생성하는 제품이다.

(주)엔에스텍(대표 김남선)은 장성 황룡면에 33억원을 투자해 자동차 및 전자제품에 사용되는 플라스틱 사출 성형품을 연간 1천800톤을 생산해 광주 하남산단 내 삼성전자, 대우전자 등에 공급한다.

이 회사에서는 최신 설비 도입과 자체 개발한 신기술을 적용한 제품 생산을 통해 생산성을 향상시키고 환경오염을 줄이는 한편 지역 기능인력의 고용을 통해 지역경제 발전에도 이바지할 계획이다.

박준영 도지사는 투자협약식에서 “의료․환경기자재산업은 전남에서 핵심전략산업으로 육성하고 있는 분야인 만큼 투자기업이 세계적 기업으로 성장하도록 행․재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해당 군에서도 기업 경영에 어려움이 없도록 주거문제, 자녀들의 교육여건 개선에도 힘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