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9-06-26 14:02 (수)
설 연휴 응급환자 발생시 전용헬기 활용하세요!
설 연휴 응급환자 발생시 전용헬기 활용하세요!
  • 조경륜 기자
  • 승인 2012.01.20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 21~25일 응급의료 전용헬기 특별이송대책 나서

전라남도는 설 명절을 맞아 도서지역 등 응급환자 발생에 대비해 21일부터 25일까지 응급의료 전용헬기 특별 이송대책을 수립 시행키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소방항공대 (자료사진)

이에 따라 응급환자의 신속한 이송을 위해 전남권역의료센터인 목포 한국병원내 운항통제실에서는 응급의학과 전문의 등 의료진 3개 팀과 운항관리사가 긴급 상황 대비 상시 출동대기중이다. 운항거리도 100km 이내로 늘리고 환자의 신속한 이송을 위해 인계점(헬기 이착륙장)을 올 1월까지 90여개소로 확대했다.

응급의학과 전문의가 탑승한 응급의료 전용헬기는 일출부터 일몰까지 주간에만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신안 흑산도, 완도 청산도까지 운항이 가능하다.

응급의료 헬기 요청은 시군 보건소, 보건지소, 보건진료소, 119, 해양긴급신고(122), 응급의료정보센터(1339), 마을 이장을 통해 가능하고 긴급한 경우 지역 주민이 직접 요청할 수 있다. 응급의료헬기 요청은 운항 통제실(061-270-5333)로 하면 된다.

한편 지난해 9월 전국 최초로 전남지역에 응급의료 전용헬기가 배치된 이후 지금까지 후송된 환자는 총 58명이다. 이들은 대부분 교통사고 환자, 뇌졸중 등 긴급 이송이 필요한 환자들로 이중 완도, 진도, 신안 지역 환자가 51명이나 돼 섬지역 이송 환자가 88%를 차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