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7-23 11:39 (화)
김다현 트롯가수, ‘한일가왕전’ MVP 선정! 1대 한일가왕 트롯퀸으로 일본 진출...김진표 국회의장으로부터 우승컵 전달받아!
김다현 트롯가수, ‘한일가왕전’ MVP 선정! 1대 한일가왕 트롯퀸으로 일본 진출...김진표 국회의장으로부터 우승컵 전달받아!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4.05.09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MBN 트로트 서바이벌 '한일가왕전'이 한국팀의 최종 우승으로 마침표를 찍은 가운데 가수 김다현이 MVP를 수상했다. 김다현은 7일 방송된 MBN ‘한일가왕전’ 최종회에서 기라성 같은 선배들과 일본 대표들과의 치열한 경쟁 끝에 김진표 국회의장으로부터 우승컵을 전달받고 미소를 머금었다.

[사진=MBN ‘한일가왕전’ 방송화면 캡처] 김진표 국회의장이 MBN ‘한일가왕전’ 최종회에서 MVP로 선정된 김다현 트롯가수에게 우승컵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MBN ‘한일가왕전’ 방송화면 캡처] 김진표 국회의장이 MBN ‘한일가왕전’ 최종회에서 MVP로 선정된 김다현 트롯가수에게 우승컵을 전달하고 있다.

15세 어린 나이에 34곡에 이르는 자신의 곡을 보유한 김다현은 4세부터 국악을 배운 이후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섭렵했다. 초등학교 2힉년 때 7인조 키즈아이돌그룹 멤버로 활동하는 등 끊임없는 도전과 노력 끝에 세계최초 음악 국가 대항전인 ‘한일가왕전’에서 15세 최연소 참가자로 당당하게 MVP를 차지하며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지난 4월 30일 진행된 마지막 3차전 ‘1대1 현장 지목전’에서 후쿠다 미라이를 지목해 대결을 펼친 김다현은 이시카와 사유리 원곡 ‘쓰가루 해협의 겨울 풍경’으로 무대에 올라 162대 38의 압도적인 성적을 기록했다.

[사진=MBN ‘한일가왕전’ 방송화면 캡처] 김진표 국회의장이 MBN ‘한일가왕전’ 최종회에서 MVP로 선정된 김다현 트롯가수에게 우승컵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MBN ‘한일가왕전’ 방송화면 캡처] 김진표 국회의장이 MBN ‘한일가왕전’ 최종회에서 MVP로 선정된 김다현 트롯가수에게 우승컵을 전달하고 있다.

‘국악트롯요정’, ‘황금막내’, ‘감성장인’, ‘트롯신동’ 등 화려하고 다양한 수식어로 통하는 김다현은 ‘한일가왕전’을 통해 상큼 발랄한 곡은 물론 진한 감성이 돋보이는 ‘대전 블루스’에 이어 엔카 ‘쓰가루 해협의 겨울 풍경’으로 K-트롯의 자존심을 살렸다. ‘쓰가루 해협의 겨울 풍경’은 일본 엔카의 대표곡으로 수많은 가수가 커버한 명곡으로 알려져 있다.

일본 판정단의 료가 하루히는 “일본에서는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유명한 곡을 한국의 15세 소녀가 일본어로 불렀다는 점에서 매우 감동했다. 이번 한일전의 엄청난 의미를 느낄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사진=MBN ‘한일가왕전’ 방송화면 캡처] 김다현 트롯가수는 MBN 트로트 서바이벌 '한일가왕전'에서  MVP로 선정된 후 놀라움을 금치 못하고 있다.

윤명선은 “이 어려운 노래를 가지고 노는 것 같은 생각이 들었다”며 “예전에는 분명히 한두 개 였는데 지금은 비브라토 울림의 패턴이 서너 개가 섞인다. 그건 고수 중에 고수만 할 수 있다”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김다현은 지난 4년간 국내 최고의 트롯 오디션 프로그램에 참가해 MBN ‘보이스트롯’ 2위, TV조선 ‘미스트롯2’ 3위, MBN ‘현역가왕’ 3위에 오르며 ‘트리플 톱3’ 신기록을 세웠다.

특히 7일 방송된 ‘한일가왕전’에서 MVP로서 트롯퀸의 최정상을 차지하는 쾌거를 달성해 일본 진출 티켓을 거머쥐었다.

[사진=MBN ‘한일가왕전’ 방송화면 캡처] 김다현은 끊임없는 도전과 노력 끝에 세계최초 음악 국가 대항전인 ‘한일가왕전’에서 15세 최연소 참가자로 당당하게 MVP를 차지하며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