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4-07-15 17:02 (월)
[영상] 박균택 ”대통령이 제1야당을 잠재적 피의자로 취급”…“특별수사 평생 해오면서 남을 단죄만 해봤기 때문”
[영상] 박균택 ”대통령이 제1야당을 잠재적 피의자로 취급”…“특별수사 평생 해오면서 남을 단죄만 해봤기 때문”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3.04.08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BC 전남방송 대담에서 ‘국민 갈등 최고조’ “이유는 근본적으로 과반수인 제1야당 존중하지 않는 여권과 대통령“

“야당이 제대로 역할을 해서, 야당의 협조 없이는 국정이 돌아가지 않는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 제일 급선무”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박균택 변호사 윤석열 정부 들어 국민갈등이 최고조에 달하는 이유는 “대통령이 제1야당을 잠재적 피의자로 취급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윤석열 대통령을 직접 겨냥했다.

민주당 검찰독재정치탄압대책위원회 부위원장인 박균택 「법무법인 광산」 대표 변호사는 JBC 전남방송 대담(4/5일 유튜브)에서 “윤석열 정부 들어서 국민의 갈등이 최고조에 달하고 있는데 어떻게 치유하면 좋겠냐”는 사회자의 질문에 “여야 협치가 안 되는 이유는 야당이 역할을 못한 부분도 있을 수는 있겠지만, 근본적으로 과반수인 제1야당을 존중하지 않는 여권의, 특히 대통령의 태도에 문제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특별수사를 평생을 해오면서 남을 단죄만 해봤기 때문에 어떤 정치인들을 국민이 선출한 어떤 선거직 공무원으로, 국민의 대표로 인식하기보다는 언제든지 수사대상이 될 수 있는 잠재적 피의자로 취급하기 때문에 저런 태도가 나오는 것이 아닌가 싶은데”라고 그 이유를 분석했다.

박균택 변호사는 “결국은 여러 가지 대책이 있겠습니다마는 야당이 역할을 제대로 해서, 야당의 협조 없이는 국정이 (원할하게) 돌아가지 않는다는 것을 보여주는 이런 것들이 제일 급선무가 아닌가 생각을 해본다.”고 답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