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2-03 00:52 (토)
박균택 “감사원의 문재인 전 대통령 조사 대통령실 공모 의심”
박균택 “감사원의 문재인 전 대통령 조사 대통령실 공모 의심”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2.10.05 08:1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윤석열 정권 정치탄압대책위 불복종 저항 운동 시작…첫날, 송갑석 시위‧박균택 지원

송갑석 “검찰 등에 없고 폭주하는 감사원과 윤석열 정부, 국민의 분노와 저항에 직면할 것”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문재인 정부 검찰국장과 광주고검장 출신인 박균택 민주당 윤석열 정권 정치탄압대책위 부위원장이 “감사원의 문재인 대통령 조사는 대통령실과 공모가 의심된다”며 윤석열 대통령을 겨냥했다.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정치탄압대책위원회 송갑석 부위원장이 '감사원의 문재인 전 대통령 조사' 등 운석열 정권의 정치 탄압에 대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정치탄압대책위 김남국 위원, 김영배 간산, 송갑석 부위원장, 박범계 위원장, 박균택 부위원장.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정치탄압대책위원회 송갑석 부위원장이 '감사원의 문재인 전 대통령 조사' 등 운석열 정권의 정치 탄압에 대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정치탄압대책위 김남국 위원, 김영배 간산, 송갑석 부위원장, 박범계 위원장, 박균택 부위원장.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정치탄압대책위원회(위원장 박범계)가 윤석열 정권 정치 탄압에 대한 불복종 저항운동의 일환으로 ‘감사원의 문재인 전 대통령 조사’에 항의하는 1인 피켓 시위를 시작했다.

첫날인 4일에는 종로구 감사원 앞에서 송갑석 부위원장이 먼저 나서서 1인 시위를 했고, 박범계 위원장과 박균택 부위원장, 김영배 간사, 김남국 위원이 함께 지원에 나섰다.

송갑석 부위원장은 시위에 앞서 기자회견에서 “정치적 중립을 무시하고 권력의 하수인으로, 청부 조사 기관으로 전락한 감사원을 강력히 규탄한다.”면서 “검찰을 등에 업고 폭주하는 감사원의 행태가 지속된다면, 감사원은 물론 윤석열 정부 또한 걷잡을 수 없는 국민의 분노와 저항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정치탄압대책위원회의 유일한 외부 인사인 박균택 부위원장은 기자와의 통화에서 “감사원의 폭주와 권한남용이 일상화됐다”고 우려를 표하고 “국민권익위원장을 겨냥한 국민권익에 대한 부당한 감사나 이번 문재인 전 대통령 조사는 직권남용죄에 해당한다”면서 “감사원과 대통령실 관계자들의 공모 관계를 의심하기에 충분하다”며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그 칼끝을 겨눴다.

한편, 더불어민주당은 4일 국회에서 ‘윤석열 정권의 외교 참사 정치탄압 규탄대회’를 열어 문재인 전 대통령에 대한 감사원의 조사를 수세에 몰린 정권의 국민 눈 돌리기용 정치 탄압으로 규정하고, 민주당 정치탄압대책위 소속 의원들은 이날부터 감사원의 문 전 대통령 조사 시도가 부당하다는 것을 알리기 위해 릴레이로 1인 시위를 벌이기로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류달용 2022-10-24 15:19:38
박균택이 양부남이 정치할라고하는가보는데 개인지도 코치해준다.
광주의 정치지형이 문산당엑기스발휘하면 정식코스로 아는가보는데 오판이다.
민주당은 기본이니 눈길을안줘도 된다.
기본만하고 그반대표를 이삭줍기로 주어야한다.
둘다 이재명키즈하면 될것으로 오판하는데 아니단다.
니들 반대편선수들도 다들이재명을 판단다.
이럴때 이재명을 싫어하는 유권자를잡아야 확실하지 이재명은 기본만하고 그외이삭줍기를 잘해야한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