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0-07 18:32 (금)
광주 평동농협, 항공방제로 농업인 실익증진 기여
광주 평동농협, 항공방제로 농업인 실익증진 기여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2.08.09 1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농협광주본부(본부장 고성신)은 “평동농협(조합장 김익찬)은 8일부터 12일까지 벼 생육촉진과 병해충 피해예방을 위해 광주 광산구 인근농지 135ha를 대상으로 드론을 활용한 항공방제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왼쪽에서 네 번째부터) 고성신 농협광주지역본부장, 김익찬 평동농협조합장과 직원들은 농가소득 증대를 위한 평동농협 항공방제를 실시한 후 기념촬영 

김익찬 평동농협조합장은 “이번에 실시되는 2차 항공방제는 도열병 등의 병해충 예방뿐만 아니라, 아미노산, 규산 등의 영양제까지 함께 살포하여 벼의 생육에도 큰 도움이 된다.”라며, “영세·고령 농가가 많은 우리 지역농업 환경에 맞는 맞춤형 영농지원을 통해 농업인의 삶의 질을 향상 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품질 벼 생산과 지역농업인 실익증진을 위한 항공방제는 지난 7월 12일 부터 5일간 1차 항공방제를 완료하였으며, 총 3회에 걸쳐 405ha 면적에 항공방제를 실시할 계획이다.

고성신 농협광주지역본부장, 김익찬 평동농협조합장은 항공방제 현장을 꼼꼼히 시찰하고 있다.

평동농협은 지속적으로 방제 전문인력 육성하고 2021년 4개의 방제팀을 구성한 결과, 2018년 177ha에서 405ha로 항공방제 면적을 꾸준히 증가시키며 농업인을 위한 신속한 방제활동에 나서고 있다.

한편, 평동농협은 4월에 벼 육묘장을 건립하여 3만장의 고품질 육묘를 생산했다. 또한 벼 생육의 전 과정을 대행하는 농작업대행사업도 병행 추진하여 지역농업인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