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0-07 18:32 (금)
[취재현장] 광주광역시, 민선8기 강기정 호 첫 인사...4급 임용장 수여식
[취재현장] 광주광역시, 민선8기 강기정 호 첫 인사...4급 임용장 수여식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2.07.29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는 29일 오후 2시 30분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4급 승진자·전보자 임용장 수여식을 가졌다.

(오른쪽부터)강기정 광주광역시장, 문영훈 광주시행정부시장, 차승세 정무특별보좌관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8월1일자 조직개편안 통과에 이어 국과장급 전보까지 이뤄져 민선8기 현안들을 풀어갈 진용이 갖춰졌다”며 “8월16일까지 5급 이하 전보인사를 끝으로 정기인사를 마무리 하겠다”고 말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이영동 대변인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이날 수여식에는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문영훈 광주시행정부시장, 차승세 정무특별보좌관, 이영동 대변인, 남택송 생명농업과장, 김영선 광주전략추진단장, 정영화 인사정책관, 정원석 정책기획관, 김세훈 광역협력담당관, 김정민 민생사법경찰과장, 최선영 자치행정과장, 조명수 총무과장, 김성수 시민소통과장, 황인채 회계과장, 손옥수 복지정책과장, 송숙란 고령사회정책과장, 김선자 인재육성과장, 이정신 대기보전과장, 조현호 청년정책관, 김종태 투자산단과장, 진재호 시립도서관장, 김대원 서울본부장, 박금화 건축경관과장, 정종임 문화도시정책관 등이 참석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민선8기 첫 정기인사는 시정 발전을 위해 쌓아온 과거 노력에 대한 정당한 평가를 바탕으로 ‘조직의 안정’과 ‘활력있는 광주’를 만들기 위해 ‘전문성’에 기반한 적재적소 인사로 진행했다.”고 말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남택송 생명농업과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김영선 광주전략추진단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정영화 인사정책관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정원석 정책기획관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김세훈 광역협력담당관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김정민 민생사법경찰과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최선영 자치행정과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조명수 총무과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성수 시민소통과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황인채 회계과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손옥수 복지정책과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송숙란 고령사회정책과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김선자 인재육성과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이정신 대기보전과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조현호 청년정책관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김종태 투자산단과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진재호 시립도서관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김대원 서울본부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박금화 건축경관과장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4급 임용장 수여식에서 정종임 문화도시정책관에게 임용장을 수여하고 있다.
문영훈 광주시행정부시장, 차승세 정무특별보좌관은 광주광역시 4급 임용장 수여식에 참석해 축하를 전했다.
광주광역시, 민선8기 첫 인사...4급 임용장 수여식이 열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