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6-27 19:26 (월)
광주광역시, 하절기 대비 클린로드시스템 확대 운영
광주광역시, 하절기 대비 클린로드시스템 확대 운영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2.05.10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문화전당∼금남로4가역 520m 운영 중…30℃ 이상·폭염특보 시 추가 분사
- 도로 미세먼지 제거·도심 열섬현상 완화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광주광역시(시장 이용섭)는 도로 미세먼지를 제거하고 도심 열섬현상을 완화하기 위해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클린로드시스템을 하절기에 확대 운영한다.

클린로드시스템 (원사진-문영훈 광주시행정부시장)

문영훈 광주시 행정부시장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부근 클린로드시스템이 가동되는 시간에는 도로에 물이 분사되므로 유의해 차량을 운행해주기를 바란다”며 “대기질 개선과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하는데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클린로드시스템은 도로에 물을 뿌려 도로 재비산으로 인한 미세먼지 발생량을 줄이고, 살수 구간의 도로와 주변 온도를 낮춰 폭염 시 도심 열섬현상을 완화하는 데 상당한 효과가 있는 시스템이다.

3월부터 11월까지 10℃ 이상~30℃ 미만 시 오전 4시30분부터 5분간 국립아시아문화전당~금남로4가역까지 520m 구간의 도로 중앙분리대에 설치한 살수 노즐을 통해 물을 뿌린다. 분사하는 물은 지하철 용출수를 활용하며, 최저기온이 10℃ 미만이거나 우천, 야외행사 시 가동이 중지된다.

하절기 확대 운영에 따라 ▲기온이 30℃ 이상일 때 오전 10시, 오후 2시 추가 분사 ▲미세먼지경보 또는 폭염특보 발령 시 오후 7시 추가 분사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