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12-07 19:08 (수)
이병호 한국농어촌공사 사장, 울진군 산불 피해 현장 방문
이병호 한국농어촌공사 사장, 울진군 산불 피해 현장 방문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2.03.07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취임 첫 행보, 울진군 산불 피해 현장 긴급 방문
- 인근 저수지와 취입보에서 소방용수 지원하며 산불 피해최소화에 주력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이병호 한국농어촌공사 신임 사장이 5일, 산불로 인한 경북 울진군 북면 석호항 어촌뉴딜사업 피해현장 일대를 긴급 방문해 피해현황을 보고 받고 향후 대응방안을 지시했다.

4일 밤 울진군 북면 두천리 야산에서 시작된 화재가 최대 순간풍속 초속 20m로 인근 지역으로 확산되면서 지역 내 공사 시설인 부구저수지와 석호항 어촌뉴딜사업 현장 일부가 소실되는 피해가 발생했다.

현재 공사 관리 시설 피해는 부구저수지의 자동수위측정기와 방수문, TM/TC* 선로가 녹고, 석호항 어촌뉴딜사업 해안산책로 데크 일부구간이 전소되었으며, 인명피해는 없다.

*TM/TC : Telemetering/Telecontrol의 약자로 원격으로 저수지와 양수장 같은 농업기반시설을 모니터링하고 가동/운영하는 시설 체계

공사는 4일 밤, 불이 번지기 시작하면서 경북지역본부 재해대책상황실을 긴급 가동하고 피해상황 등을 모니터링하고 있으며, 산불 진화를 위해 노음취입보, 수산취입보, 부구저수지에서 소방용수 공급을 지원하는 한편, 영덕울진지사에서는 울진군에 긴급구호 물품을 전달하기도 했다.

현장을 방문한 이병호 사장은 비상근무 중인 직원들을 격려하며 “공사 관리시설로 인한 민간 피해는 없지만, 강풍을 타고 빠르게 확산 중인 이번 산불 상황이 엄중하다”며 “공사가 지원할 수 있는 모든 인력과 장비를 총 동원해 산불 조기진화에 힘을 보태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