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7-04 15:45 (월)
김영록 전남도지사, 연말연시 육군 11공수특전여단에 500만원 위문금 전달
김영록 전남도지사, 연말연시 육군 11공수특전여단에 500만원 위문금 전달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1.12.28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27일 오후 4시 30분 국지도발, 대테러, 재난구조작전에 여념이 없는 11공수특전여단을 찾아 위문하고, 전남에서 발생한 재난 등 어려운 상황이 있을 때마다 큰 힘을 보태준데 대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정경두 국방부장관, 김영록 전남도지사, 소영민 육군31사단장은 지난 2020년 8월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구례군 수해현장을 찾아 현장 점검을 하고 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국지도발, 대테러, 재난구조작전에 여념이 없는 제11공수특전여단 담양 황금박쥐부대를 찾아 김환필 제11공수특전여단장에게 위문금 500만원을 전달하며 장병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 자리에는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김환필 11공수특전여단장, 최형식 담양군수를 대신해 정광현 담양 부군수, 참모, 김기성․박종원 전남도의원이 함께했다.

김 지사는 11공수특전여단장 및 참모들과 간담회에서 “태풍 등 재난 극복과 전남도의 여러 행사를 많이 지원해줘 감사하다”며 특히 지난해 구례․곡성 수해 발생 시 전 부대를 투입해 헌신적으로 복구 활동을 벌여, 주민들이 조기에 일상으로 돌아가도록 도움을 준 것에 대한 고마움을 표했다.

지난 2020년 8월. 정경두 국방부장관, 김영록 전남도지사, 소영민 육군31사단장은 수해로 큰 피해를 본 구례군 구례장터 수해현장을 찾아 현장 점검을 하고 있다. 
2020년 8월. 폭우로 큰 피해를 본 구례 하우스 농가 수해복구를 하고 있는 육군 11공수특전여단 장병들 
2020년 8월. 폭우로 큰 피해를 본 구례 하우스 농가 수해복구를 하고 있는 육군 11공수특전여단 장병들

이어 부대 현황 브리핑을 청취한 김 지사는 “11공수특전여단은 전시 임무인 특수정찰, 비정규전, 안정화 작전을 위해 평소 교육훈련과 경계 작전에 매진하는 명실공히 대한민국 최강의 전투력을 보유한 부대”라며 “건실한 부대 관리를 기반으로 국가의 안보를 책임지고 전남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부대로 승승장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매년 도내 주둔한 육군 11공수특전여단 등 15개 부대에 위문금을 전달하는 등 지역 방위작전과 치안 활동 임무를 수행하는 군‧경 장병을 위문하고 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국지도발, 대테러, 재난구조작전에 여념이 없는 제11공수특전여단 담양 황금박쥐부대를 찾아 김환필 제11공수특전여단장에게 위문금 500만원을 전달한 후 정광현 담양 부군수, 참모, 김기성․박종원 전남도의원과 함께 기념촬영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