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1-29 00:09 (토)
광주 광산구, 공중화장실 불법촬영 합동점검
광주 광산구, 공중화장실 불법촬영 합동점검
  • 이강호
  • 승인 2021.11.30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폭력추방주간 맞이 행사

[광주일등뉴스=이강호기자]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는 여성폭력추방주간을 맞이하여 지난 26일 유동인구가 많은 광주송정역, 1913송정역시장, 송정5일시장 내 공중화장실을 대상으로 디지털성범죄 사전 예방과 이용객의 편의를 위한 불법촬영 카메라 합동점검을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광산구 청사(원내는 김삼호 구청장)
광산구 청사(원내는 김삼호 구청장)

이번 점검에선 공중화장실 설치 및 관리 기관인 광산구와 광산경찰서, 광산구 여성단체협의회, 여성친화도시 시민참여단 등 10여 명이 3인 1조로 합동점검반을 편성해 비상알림장치 이상 유무 및 불법촬영기기 설치 여부를 꼼꼼히 살폈다.

공중화장실에 스마트폰을 이용해 숨겨진 카메라를 간편하게 탐지할 수 있는 불법촬영 감지 필름(안심카드)과 사용법도 비치하였다.

광산구 김삼호 구청장은 “앞으로도 디지털범죄 예방, 불법촬영 근절을 위한 점검과 캠페인 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산구는 여성 대상 디지털 범죄 예방을 위해 주 1회 공중화장실 102개소, 개방화장실 247개소를 대상으로 불법촬영 카메라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불법촬영 합동점검 모습
불법촬영 합동점검 모습
불법촬영 합동점검 모습
불법촬영 합동점검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