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2-03 16:40 (금)
광주 서구 ‘희망배달통(通)’사업, ‘2021년 주민생활 혁신 우수사례’로 선정
광주 서구 ‘희망배달통(通)’사업, ‘2021년 주민생활 혁신 우수사례’로 선정
  • 나항주 기자
  • 승인 2021.11.25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나항주 기자] 광주 서구(청장 서대석)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혁신평가 ‘주민생활 혁신 우수사례’ 부문에서 ‘희망배달통(通)’사업이 우수 혁신사례로 선정되었다고 지난 23일 밝혔다.

서구청 전경 (원 사진-서대석 서구청장)

서대석 서구청장은 “배달업 종사자분들이 알려주시는 소중한 제보를 통해 위기세대를 조기에 발견하고자 한 혁신의 성과를 인정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과감한 혁신과 도전으로 구민이 체감할 수 있는 포용적 공공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구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주민생활 혁신 우수사례’는 행정안전부에서 지역혁신 확산 및 공유를 위해 우수사례를 선정하고 타 지자체에 홍보 · 전파하기 위해 추진한 것으로, 선정된 ‘주민생활 혁신 우수사례’를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해당 확산사례를 알리고 벤치마킹을 권장하고 있다.

이번 혁신평가에서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468건의 추진사례 중 서구의 ‘희망배달통(通)’사업이 확산사례로 선정되었다.

‘희망배달통(通)’ 사업은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맞아 외부와 단절된 취약계층을 발굴하기 위한 사업으로 중식 배달업 종사자가 배달 업무 중 난방이 되지 않는 집에서 아이들끼리 끼니를 해결하는 것을 보고 관할 행정복지센터에 신고를 한 사례에 착안하여 시작되었다.

현재는 코로나19로 인해 배달업종 종사자가 집안 내부를 확인할 수 없어 문 앞에 부착된 체납고지서가 많거나, 쓰레기가 적치되어 저장강박증이 의심되는 세대 등을 확인하여 해당 지자체로 연계하고 있다.

사업을 위해 서구는 관내 배달업체와 협약을 맺고 배달 시 발견한 취약계층을 발굴하고 지원하고 있으며 이번 평가에서 그 성과를 인정받아 2021년 행정안전부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에 선정돼 혁신챔피언 인증패를 수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