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2-03 19:31 (금)
무안군,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2년 연속 선정
무안군,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2년 연속 선정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1.11.20 0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 19억 3천 등 36억 3천억 원 확보, 에너지 자립마을 기반조성 추진

발전시설 453개소 설치…무안읍‧몽탄면‧청계면 대상, 5년 이내 전 읍·면으로 확대

김산 군수 “친환경 에너지사업의 지속적 확대 통해 에너지 자립 도시로 발전해 나가겠다”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전남 무안군(군수 김산)이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에너지공단이 주관하는 「2022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에 2년 연속 최종 선정됐다.

김산 무안군수
김산 무안군수

무안군은 공모를 통해 확보한 국비 19.3억, 지방비 12.7억, 자담 4.3억을 포함한 총사업비 36.3억 원을 투자해 발전시설 453개소(태양광 388, 태양열 65)를 설치하여 주택 399개소와 상업건물 54개소 등에 대해 1,609kW의 신재생 에너지원을 육성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무안읍, 몽탄면, 청계면을 대상으로 시행하며 2023년 공모사업을 통해 다른 읍·면으로 확대하고 향후 5년 이내 전 읍·면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김산 군수는 “이번 사업 추진으로 안전한 에너지 자립마을을 구축하여 에너지 기본권을 확보하여 군민들의 경제적 부담이 경감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포스트 코로나 정책에 발맞춘 친환경 에너지사업의 지속적인 확대를 통해 에너지 자립 도시로 발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2021년도 공모사업은 총사업비 36억 원을 투입해 일로읍과 삼향읍 2개의 읍에 368가구에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설치 중이며, 현재 공정율 80%로 연내에 사업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