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8-11 21:22 (목)
광주 광산구, 용아생가 ‘시인의 사계’ 성료
광주 광산구, 용아생가 ‘시인의 사계’ 성료
  • 이강호
  • 승인 2021.11.12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고택 종갓집 활용 사업

[광주일등뉴스=이강호기자]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주최하고 문화재청, 광주광역시가 지원하는 2021년 고택종갓집 활용사업 ‘시인의 사계’가 성황리에 마쳤다.

김삼호 구청장
광산구청 전경 (원 사진-김삼호 광산구청장)

이 프로그램은 광산구 대표 가옥 문화재인 용아생가에서 다양한 분야의 문화예술가들을 초청하여 강연과 체험 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기획됐다.

특히, 지난 7일에는 ‘더글라스 퍼 널빤지에게’, ‘바람을 전송하다’ 등의 작품을 저술한 백수인 시인을 초청하여 ‘그가 살아온 인생 역정’을 주제로 한 토크콘서트가 열려 시민의 호응을 얻었다.

백수인 시인의 인생 역정을 담은 시와 용아 박용철의 세계관을 연결해 시민들 각자가 삶과 고민을 시로 풀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김삼호 구청장은 “광산구 대표 문화유산인 용아생가를 기반으로 한 문화재활용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기획하여 주민의 문화재 향유 기회를 증대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광산구 문화재 활용프로그램의 일정과 내용은 인스타그램 ‘화려광산’ 및 월봉서원 홈페이지(http://www.wolbong.org/)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백수인 시인 초청 '시인의 사계' 행사 사진
백수인 시인 초청 '시인의 사계' 행사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