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2-03 16:40 (금)
'여친 낙태종용 의혹' 김선호, 결국 20일 인터뷰도 취소…여파 지속
'여친 낙태종용 의혹' 김선호, 결국 20일 인터뷰도 취소…여파 지속
  • 광주일등뉴스
  • 승인 2021.10.19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김선호/ 사진제공=솔트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사생활 의혹이 제기된 배우 김선호가 결국 예정됐던 인터뷰를 취소했다.

김선호의 소속사 솔트 엔터테인먼트 측은 19일 공식입장을 내고 "20일 진행 예정이었던 김선호 배우 '갯마을 차차차' 종영 인터뷰는 내부 사정으로 인해 취소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빠르게 입장을 전달드리지 못한 점, 죄송합니다"라고 덧붙였다.

김선호는 당초 오는 20일 tvN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 종영 인터뷰를 진행할 예정이었다. 극 중 공진의 '홍반장' 홍두식 역을 연기했던 김선호는 해당 작품으로 큰 인기를 끌었다.

하지만 지난 17일 밤 온라인 커뮤니티에 '대세배우 K모 배우의 이중적이고 뻔뻔한 실체를 고발한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온 후, 글 속에서 언급된 K씨가 김선호라는 주장이 등장하면서 김선호는 사생활 의혹에 휩싸였다.

논란이 된 게시물을 올린 A씨는 이 글을 통해 지난해 초부터 K씨와 교제했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하며, K씨가 낙태를 종용하고, 혼인을 빙자한 후 일방적으로 이별을 통보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김선호가 K씨로 지목됐지만, 김선호의 소속사 솔트 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8일 하루 동안 언론사의 문의와 취재를 일체 받지 않으면서 의혹이 더욱 불거졌다.

이런 가운데 김선호의 소속사 솔트 엔터테인먼트는 19일 오전 "빠른 입장을 드리지 못한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라며 "당사는 현재 익명으로 올라온 글의 사실 관계를 파악하고 있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이어 "사실 관계가 아직 명확히 확인되지 않은 만큼 조금만 더 기다려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라며 "좋지 않은 일로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죄송하다"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