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2-03 16:40 (금)
공군제1전투비행단, “국민과 함께 한 방울의 피까지 나누는 군인이 되겠다!”
공군제1전투비행단, “국민과 함께 한 방울의 피까지 나누는 군인이 되겠다!”
  • 박부길
  • 승인 2021.10.15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공군 제1전투비행단(단장 류진산, 이하 ‘1전비’)은 10월 12일(화)부터 15일(금)까지 3일 동안 ‘사랑의 헌혈운동’을 실시했다.

(원사진-류진산 공군제1전투비행단장)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10월 12일(화) ~ 15일(금)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헌혈량 감소와 동절기 혈액 수급 불안정을 타파하기 위한 헌혈운동을 실시하고 있다.(사진 = 하사 장석원)

류진산 공군제1전투비행단장은 "1전비는 혈액의 안정적인 공급을 위해 광주·전남 적십자사와 협약을 맺고 매 분기 정기적으로 헌혈운동을 실시해 왔다. 이번 헌혈운동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헌혈량 감소와 동절기 혈액 수급 불안정을 타파하기 위해 계획되었다."고 밝혔다.

1전비와 광주·전남 적십자사는 장병들의 다양한 근무 장소를 고려하여이동차량을 지원하는 등 장병들이 부대 곳곳에서 편리하게 헌혈에 동참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최선의 노력이 필요한 시기인 만큼 헌혈자는 마스크 착용과 헌혈 전 체온 측정을 필수적으로 실시했다. 또한, 헌혈 전후로 차량 내부를 전체적으로 소독하여 혹시 모를 감염 방지에도 만전을 기했다.

공군 제1전투비행단은 10월 12일(화) ~ 15일(금)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헌혈량 감소와 동절기 혈액 수급 불안정을 타파하기 위한 헌혈운동을 실시하고 있다.(사진 = 하사 장석원)

이번 헌혈에 참여한 1전비 법무실 양춘성 상병(병 820기)은 “국민을 지키는 군인으로서 국민의 생명을 지킬 수 있는 일에 앞장서고 싶어 헌혈을 하게 되었다”며 “이번 헌혈을 통해 이웃들에 대한 사랑과 헌신을 실천한 것 같아 뿌듯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