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0-16 09:28 (토)
광주 광산구 신창동 가구거리, "온라인 경매 수익 전액 기부"로 아름다운 사랑 실천
광주 광산구 신창동 가구거리, "온라인 경매 수익 전액 기부"로 아름다운 사랑 실천
  • 이강호
  • 승인 2021.10.14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19 힘든 시기에도 2년 째 나눔 실천

[광주일등뉴스=이강호기자] 광주 광산구 신창동 가구의거리연합회(회장 김종국)가 온라인 가구경매 수익 258만8000원 전액을 13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돌봄이웃을 위해 투게더광산 나눔문화재단에 기탁했다.

신창동 가구의 거리연합회가 13일 온라인 가구 경매 수익을 투게더광산문화재단에 기탁
김종국 신창동 가구의거리연합회장은 이돈국 광산구청부구청장에게 온라인 경매수익금을 전달한 후 전경희 광산구기업경제과장, 관계자들과 함께 기념촬영

이날 전달식에는 이돈국 광산구청부구청장, 김종국 신창동 가구의거리연합회장, 전경희 광산구기업경제과장 등이 참석했다.

이돈국 광산구청부구청장은 “신창동 가구거리 매장에는 온라인 경매보다 더 많은 가구가 준비돼 있다”며 “힘든 시기에도 이웃을 위해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신창동 가구거리가 더 흥할 수 있게 시민들의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신창동 가구의거리는 상권 활성화를 위한 광산구 골목상권 CPR(Change Places Refresh) 공모 사업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온라인 경매를 벌였다.

8월20일부터 9월10일까지 3회에 걸쳐 유튜브에서 실시간으로 진행한 경매에서 소파, 서랍장 등 인기가구 22점이 낙찰됐다. 

김종국 신창동 가구의거리연합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많은 소상공인이 힘들지만, 더 어려운 이웃을 돕고 함께 경제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나눔에 나섰다”고 말했다. 

지난해에도 경매 수익 전액을 기부한 가구의거리 상인들은 이번 수익 역시 돌봄이웃을 위해 쓰기로 했다. “지역 주민들에게 그동안 받았던 응원을 돌려줄 차례”라는 상인들의 의견을 모은 결과다. 

한편, 1998년 창고형 매장이 들어서면서 형성된 신창동가구거리는 광주보건대와 산동교 사이에 위치하여 약 25곳의 상점으로 이루어져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