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0-16 09:28 (토)
광주 서구, 2021 기억두드림(Do Dream) 스마트경로당 운영
광주 서구, 2021 기억두드림(Do Dream) 스마트경로당 운영
  • 나항주 기자
  • 승인 2021.10.11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첨단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하여 비대면 치매예방 운동프로그램 진행
- ‘실비아헬스케어’, ‘광주광역시서구체육회’ 등 다양한 기관 협업

[광주일등뉴스=나항주 기자] 광주 서구(구청장 서대석)치매안심센터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스트레스와 불안을 완화하고 치매예방관리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경로당을 이용하는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실비아헬스케어에서 개발한 화상전화 플랫폼을 이용한 비대면 쌍방향 소통의 치매예방 운동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서대석 서구청장은  화상전화 플랫폼을 이용해 서구 어르신들에게 인사를 나누고 있다.

서대석 서구청장은 "장기화 되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역 어르신들에게 정서적 안정과 치매예방 관리 공백을 최소화 할 수 있는 화상전화 플랫폼을 이용한 치매예방 운동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어르신들의 건강한 노후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스마트경로당’은 서구 관내 경로당 3개소(내방경로당, 쌍학경로당, 종원팰리스빌경로당)를 대상으로 지난 5일을 시작으로 8주에 걸쳐 진행되며, 광주광역시서구체육회와 연계하여 치매예방 운동프로그램을 시행한다.

프로그램은 ▲뇌신경체조 ▲치매예방체조 ▲부위별 근력강화운동 ▲심폐지구력 향상 운동 ▲유연성 향상 및 인지향상 운동 등 다양한 신체활동을 통해 건강한 생활을 유지하고 치매를 예방할 수 있도록 계획하였다.

7일 종원팰리스빌경로당에서 진행하는 프로그램에 참여한 지역주민은 “컴퓨터나 기계만지는 것이 어려워 걱정이 많았는데 전화 받는 것처럼 쉽게 연결이 되어 안심이 되었다”며 “코로나19가 계속되면서 집에만 있어 건강이 나빠지고 우울했는데 이런 수업이 있으니 운동을 하게 되어 건강해지고 치매예방도 할 수 있을 것 같아 너무 좋다”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