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0-16 09:28 (토)
‘5G 무패’ 광주FC, 홈에서 전북전 승리 노린다
‘5G 무패’ 광주FC, 홈에서 전북전 승리 노린다
  • 정향숙
  • 승인 2021.09.20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날 오후 4시 30분 광주축구전용구장서 전북과 맞대결

김주공 3경기 연속골·김종우 복귀…추석 연휴 골 잔치 노려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5경기 무패행진의 프로축구 광주FC가 홈에서 승리를 노린다.

9월 18일 제주와의 30R 경기에서 드리블을 하는 광주FC 김주공 선수.
9월 18일 제주와의 30R 경기에서 드리블을 하는 광주FC 김주공 선수.

광주는 오는 21일 오후 4시 30분 광주축구전용구장에서 전북과 하나원큐 K리그1 2021 31라운드 홈경기를 치른다.

지난 라운드 제주를 홈으로 불러들인 광주는 김주공의 득점과 함께 탄탄한 수비로 상대를 봉쇄했지만, 경기 막판 페널티킥 실점을 허용하며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상대의 강한 압박에서도 끈끈한 수비와 빠른 역습으로 공격을 주도하는 등 좋은 경기력을 펼쳤기에 더 아쉬웠던 결과. 게다가 성남과 서울이 승리를 거두며 승점 차가 더 좁혀진 상황. 갈 길이 바쁜 만큼 아쉬움을 떨쳐내고 이번 홈 2연전 마무리를 승리로 장식해야 한다.

광주는 최근 3승 2무로 5경기 무패행진을 펼치고 있다. 단연 돋보이는 건 공격진이다. 김주공은 3경기 연속득점에 성공하며 팀에 소중한 승점을 안겼으며 ‘엄두마차’ 엄원상과 엄지성은 빠른 발과 드리블로 측면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여기에 중원의 핵이자 ‘풍암동 지단’ 김종우가 제주전 교체 투입으로 그라운드를 밟았으며, 김원식과 헤이스 등 주요 선수들도 짧은 출전으로 체력을 안배했다. 더 탄탄한 스쿼드를 구축하게 된 만큼 더 적극적인 공세를 펼쳐야 한다.

8월 20일 대구와의 26R 경기 광주FC 엄지성 선수 득점 세리머니 모습.
8월 20일 대구와의 26R 경기 광주FC 엄지성 선수 득점 세리머니 모습.

이번 상대 전북은 큰 벽이다. 화려한 스쿼드와 함께 매 시즌 우승을 다투는 팀이다. 전북과의 상대 전적도 1승 5무 12패로 압도적 열세이며, 올 시즌 두 차례 대결 모두 패했다.

하지만 광주는 강팀을 상대로 절대 물러섬이 없었다. 지난 2020시즌 광주축구전용구장에서 전북에 공격 맞불 작전을 펼치며 3-3 무승부를 기록, 소중한 승점 1점을 얻은 바 있다. 광주는 해낼 수 있다는 자신감과 패기, 뜨거운 투혼으로 전북을 상대해야 한다.

전북은 A매치 휴식기 이후 AFC 챔피언스리그 16강에서 승부차기 접전 끝에 8강에 진출했으며 이어진 수원전에서 1-0 신승을 거뒀다. 광주는 체력적으로 우위를 점한 만큼 끈끈한 조직력과 전방압박으로 상대의 골망을 노린다는 계획이다.

전북은 현재 15승 9무 5패로 승점 54점을 기록하며 선두 울산(15승 10무 4패, 승점 55)을 1점 차로 턱밑까지 추격 중이며, 광주는 승점 30점(8승 6무 14패)로 승점 29점(7승 8무 14패)의 서울과 3게임을 덜 치른 채 승점 27점을 기록하고 있는 강원(6승 9무 10패)에 근소한 차로 앞서 10위를 기록하고 있다.

광주가 전북을 꺾고 무패행진을 이어갈 수 있을지 주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