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10-22 16:42 (금)
광주 광산구 코로나19 확산예방 ‘잠시 멈춤’ 챌린지 추진
광주 광산구 코로나19 확산예방 ‘잠시 멈춤’ 챌린지 추진
  • 이강호
  • 승인 2021.09.02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방수칙 준수 온-오프라인 홍보, 맞춤형 백신예약 등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지역 내 코로나19 추가 확산을 차단하기 위한 ‘잠시 멈춤’ 챌린지 운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이 2일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잠시 멈춤’ 챌린지 첫 주자로 나서 방역수칙 준수와 백신 접종 참여를 한국어와 러시아어로 호소했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다시 찾아온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선 국적을 초월한 연대와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 준수와 백신 접종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호소했다.

광산구는 8월 이후 계속되고 있는 코로나19 감염의 고리를 끊기 위한 긴급 대책의 일환으로 ‘잠시 멈춤’ 챌린지 운동을 시작했다.

코로나19에 대한 경각심을 다시 한 번 일깨우고, 국적불문 모든 시민이 함께 연대하여 위기를 이겨내자는 의미다.

그 첫 주자로 2일 김삼호 광산구청장이 나서 ‘코로나19 예방수칙 준수와 백신접종 예약’을 호소했다. 특히, 김삼호 청장은 한국어뿐만 아니라 러시아어로 번역된 피켓으로도 챌린지를 진행했다.

광산구에서 외국인 확진자 발생이 잇따르는 만큼, 외국인주민의 적극적인 방역수칙 동참이 절실하다는 의미다.

이에 외국인 명예통장단, 외국인주민 재능기부단 등에 있는 중국, 베트남 등 14개 나라 출신 외국인주민도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챌린지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이와 함께 광산구는 외국인주민이 많이 거주하고 있는 월곡동 일대에서 백신예약 다국어 영상제작, 민‧관‧경 합동 홍보‧방역활동을 펼치는 현장 캠페인도 진행할 계획이다.

고려인미디어센터에선 2일부터 4일까지 한국어가 서툰 외국인주민을 대상으로 핸드폰, 전화를 통한 1:1 맞춤형 백신예약도 실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