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7-02 06:23 (토)
광주 북구, 인공지능 주차공유 플랫폼 구축…주차문제 해소 나선다
광주 북구, 인공지능 주차공유 플랫폼 구축…주차문제 해소 나선다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1.08.16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공모 선정…사업비 5억 원 확보…내년 2월 인공지능 기술 접목 주차공유 플랫폼 구축 목표

문인 구청장 “시민 생활 밀접 분야에 정보통신기술 기반 공공서비스 적극 발굴・확대하겠다”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광주 북구(구정창 문인)가 광주시가 주관한 ‘2021년 스마트도시서비스 사업’ 공모에 선정돼 5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16일 밝혔다.

문인 광주 북구청장
문인 광주 북구청장

이번 공모사업은 최신 ICT(정보통신기술) 기술을 활용해 교통·안전 등 시민들의 생활불편을 해결하고자 마련됐다.

북구는 시민들이 주차공간을 찾아 배회하는 시간이 많고 불법주차 등으로 인한 주차 문제가 생활 속 큰 불편 중 하나라는 점을 착안해 오는 2022년 2월을 목표로 인공지능 인식기술을 접목한 주차공유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주요 내용으로 ▲인공지능 기반 주차인식시스템 및 주차공유・안내 어플 개발 ▲CCTV 관제 데이터 수집 ▲주차장 유형별(타워형・노상형·골목형) 실시간 주차정보 제공 등이다.

북구는 향후 시범사업 추진, 결과 데이터 분석, 문제점 개선 등을 통해 도심 주차문제 해소에 기여하고 표준화된 주차공유 시스템을 개발, 전국적인 모델로 확산 시켜 나갈 방침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앞으로도 시민 생활과 밀접한 분야에서 정보통신기술 기반의 공공서비스를 적극 발굴・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