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9-27 15:16 (월)
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 "코로나 방역인력…‘마음안심버스’ 제공"
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 "코로나 방역인력…‘마음안심버스’ 제공"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1.08.05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선별진료소서 운영…휴식공간․심리지원 서비스 기대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전라남도(도지사 김영록)는 업무 과중과 스트레스가 우려된 선별진료소 방역 인력의 심리지원을 위해 ‘마음안심버스’를 운영, 휴식공간과 심리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전라남도청 전경 (원 사진-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

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코로나 대응으로 정신적육체적으로 지친 선별진료소 직원에게 찾아가는 마음안심버스로 치유의 시간을 갖게 하고 싶었다”며 “마음건강을 챙길 수 있는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는 곡성군보건의료원을 시작으로 도내 57개소 선별진료소의 현장대응인력에게 지원한다. 그동안 보건복지부가 운영중인 ‘마음안심버스’를 전남에서 운행하기 위해 호남권트라우마센터와 발빠르게 협의한 결과로 이뤄졌다.

‘마음안심버스’에선 정신건강 평가와 스트레스 측정 등을 하고, 정신건강 전문가의 마음건강 회복을 비롯한 스트레스 완화 방법 등에 대해서도 심리 상담하게 된다.

이와 함께 감염병 스트레스 상황에서 스스로마음을 돌보고 심리적 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마음건강 안내서와 컬러링북, 마사지볼 등 심리안정용품도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