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7-04 15:45 (월)
김삼호 광산구청장,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 정책 인정받아' 거버넌스지방정치대상 2년 연속 우수상 수상
김삼호 광산구청장,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 정책 인정받아' 거버넌스지방정치대상 2년 연속 우수상 수상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1.06.03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사)거버넌스센터가 주최하고 대통령 소속 자치분권위원회, 한국일보 등이 후원하는 ‘2021 거버넌스지방정치대상’에서 2년 연속 우수상이라는 쾌거를 이뤘다.

김삼호 광산구청장

광산구는 지난 2일 서울여성플라자에 개최된 ‘2021 거버넌스지방정치대상’ 시상식에서 코로나19 대응 분야 우수상을 받았다. 지난해 지방분권 강화 분야 우수상에 이어 2년 연속 수상이다.

‘2021 거버넌스지방정치대상’은 전국 지방자치단체장과 지방의원을 대상으로 △주민생활편익 확대 △행정효율성 제고 △분권자치 강화 △지역활력 증대 △공동체역량 증진 △미래개척 △코로나19 대응 7개 분야에 걸쳐 거버넌스 패러다임 확산을 통한 지방정치 혁신과 지방자치 성숙을 촉진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지난해 코로나19 발생 이후 지역경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 그 성과를 인정받아 올해 특별주제로 추가된 코로나19 대응분야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이와 관련해 광산구는 코로나19 경제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민‧관‧산‧학‧언 거버넌스인 ‘광산경제백신회의’를 주축으로 ‘광산경제백신펀딩’, 저소득 저신용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한 무담보 ‘1% 희망대출’, 폐업위기 소상공인의 재창업을 위한 ‘사장님 다시 서기 프로젝트’ 등을 추진했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민선 7기 초기부터 연대와 협력의 기틀을 다져온 것이 코로나19라는 갑작스러운 위기에서 빛을 발하였다”며 “광산경제백신회의는 공동체의 강한 연대가 코로나19발 경제 위기를 극복해낸 전국적 선례다”고 밝혔다.

이어 “더 내실 있고 다양한 사업으로 지역 활력을 되살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