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9-26 22:27 (월)
이병훈 의원, “페퍼저축은행, 광주 연고 프로여자배구단 창단 확정적”
이병훈 의원, “페퍼저축은행, 광주 연고 프로여자배구단 창단 확정적”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1.04.23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의원, 매튜 장 폐퍼저축은행 대표와 연고지 문제 논의 후 확답 받아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프로여자배구 제7구단인 페퍼저축은행 여자배구단이 광주를 연고지로 창단하는 것이 확실해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병훈 국회의원
이병훈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이병훈 의원(광주 동구남구을문화체육관광위원회)은 22일 페퍼저축은행 매튜 장 대표를 만나 광주를 연고지로 결정해 줄 것을 요청하고 확답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병훈 의원은 “광주가 배구전용구장 등의 인프라가 탄탄하고 천국 최고의 배구 열기를 가진 도시라는 점과 광주시의 적극적인 지원계획을 설명했고, 광주를 연고지로 할 계획임을 확답받았다”고 밝혔다.

이병훈 의원에 따르면 매튜 장 대표는 이용섭 시장, 이병훈, 민형배 의원 등의 설득과 지원 약속에 광주를 연고지로 할 것을 내부적으로 확정하고 창단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페퍼저축은행은 2013년 10월 늘푸른저축은행을 인수해 탄생했으며, 인수 당시 1,900억 원이던 자산이 현재는 4조 6천억 원에 이르는 국내 3위의 저축은행이다. 주된 영업지는 경기, 인천지역이다.

이로 인해 페퍼저축은행은 여자배구단 창단 과정에서 성남을 연고지로 하고자 했으나, 결국 광주를 연고지로 확정하게 된 것으로 보인다.

이병훈 의원은 “매튜 장 대표가 성남시와 경기장 사용 문제 등의 협의가 끝나는 대로 최대한 빨리 광주 연고지 문제를 결론 내고 발표”할 뜻을 밝혔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