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22 23:46 (목)
장휘국 광주광역시교육감, 일본 역사왜곡 즉각적인 시정 촉구!
장휘국 광주광역시교육감, 일본 역사왜곡 즉각적인 시정 촉구!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1.03.31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증자료 활용한 ‘독도 상시교육’ 강화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장휘국 광주광역시교육감이 독도 영유권 주장을 담은 일본의 고등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 발표와 과련, 일본 정부의 즉각적인 시정을 촉구했다. 특히 일본의 영토 침탈과 역사왜곡에 맞서 독도가 한국 영토임을 증명하는 실증자료를 활용한 ‘독도 상시교육’을 강화할 방침이다.

장휘국 광주광역시교육감은 일본 역사왜곡의 즉각적인 시정을 촉구했다.

31일 장휘국 교육감은 성명을 통해 “일본 문부과학성이 3월30일 독도 영유권 주장을 담은 고등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 결과를 발표해 우리 영토인 독도를 ‘일본의 고유영토이며, 한국이 불법점거하고 있다’고 표현했다”며 “과거에 대한 반성 없이 역사를 왜곡해 독도영유권을 주장하고, 침략전쟁을 정당화 하려는 일본 정부를 강력 규탄하며 즉각적인 시정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어 “독도는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대한민국 고유 영토로 일본의 독도영유권 주장은 우리 국민에 대한 주권침해”라며 “무엇보다 침략 식민 지배를 정당화하고, 강제적 위안부 동원을 부정하는 것은 명백한 역사왜곡 획책이다”고 강조했다.

장 교육감은 특히 “일본의 영토 침탈과 역사왜곡에 맞서 독도가 한국 영토임을 증명하는 실증자료를 활용한 ‘독도 상시교육’을 강화하고, 우리 학생들에게 올바른 가치를 심어주는 역사교육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