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4-22 21:50 (목)
정세균 총리 “LH 직원들의 투기?…결코 용납할 수 없는 일”
정세균 총리 “LH 직원들의 투기?…결코 용납할 수 없는 일”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1.03.03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사 의뢰 통한 엄정한 조치…다른 지역도 유사 사례 있는지 철저히 조사”

“공직자 윤리 규정 위반 사례가 다시는 발생치 않도록 대책을 강구하겠다”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정세균 총리가 LH 직원들의 광명‧시흥지구 투기 의혹에 대해 “수사 의뢰를 통한 엄정한 조치를 취하겠다.”며 강경한 방침을 밝혔다.

정세균 국무총리 페이스북 캡처.
정세균 국무총리 페이스북 캡처.

정세균 국무총리는 2일 페이스북을 통해 먼저 “정부가 신규 택지 후보지로 발표한 광명시흥 지구에 LH 직원들의 투기 의혹이 제기되었다.”면서 ”결코 용납할 수 없는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해당 지역에 대한 사실관계를 신속히 조사하고, 필요한 경우 수사 의뢰를 통한 엄정한 조치를 취하겠다.”면서 “또한 국민 앞에 한 점 의혹이 없도록, LH 직원들의 투기 의혹뿐 아니라 다른 택지 개발 지역도 유사 사례가 있는지 철저히 조사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정세균 총리는 또 “아울러 토지 주택 정보 취급 공직자들의 이익 충돌 등 공직자 윤리 규정 위반 사례가 다시는 발생치 않도록 대책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