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3-05 22:42 (금)
정세균 총리 “국무총리는 행정직, 당연히 정치영역으로 돌아간다”
정세균 총리 “국무총리는 행정직, 당연히 정치영역으로 돌아간다”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1.01.21 0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재는 방역에 성공하고 싶다…대권 도전, 가능성 다 열려있다”

“두 전직 대통령 사면은 국민 뜻 존중…대통령 고유권한, 대통령 신년 연두 기자회견 통해서 정리”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가 차기 대권 도전에 대한 가능성을 활짝 열어뒀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YTN '뉴있저'에 출연해 인터뷰를 하고 있다. 정세균 국무총리 트위터 캡처.
정세균 국무총리가 YTN '뉴있저'에 출연해 인터뷰를 하고 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20일 저녁 YTN 뉴스 ‘뉴있저’에 출연해서 “지난번 한 인터뷰에서는 정치인인데 나는 본래, 정치를 계속한다. 그게 대권 도전을 선언하신 거나 마찬가지 아닐까”라는 질문에 “원래 저는 정치인이기 때문에 국무총리는 행정직 아니냐?”며 “이 행정의 책임이 끝나고 나면 당연히 나는 정치영역으로 돌아간다.”면서 대권 도전의 가능성을 활짝 열어뒀다.

이보다 먼저 “정치는 본인이 직접 선거에 출마하는 경우도 있지만 당을 위해서 헌신하는 경우도 있고 또 후배 정치인들을 양성하기 위해서 노력하는 것도 정치의 영역”이라고 말한 정 총리는 “그 정치영역으로 돌아간 다음에 내가 무슨 일을 할지는 현재로써는 방역에 집중하고 있기 때문에 그런 얘기할 때가 아니다.”라며 “저는 방역에 꼭 성공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두 전직 대통령 사면 문제는 총리님은 어떻게 생각하시냐?”는 질문에 “국민 뜻을 존중해야죠”라며 “그리고 그건 대통령 고유권한인데 대통령께서 신년 연두 기자회견을 통해서 정리를 해 주셨지 않았냐?”고 반문하면서 “그러니까 저는 그 문제 가지고 더 정치권에서 얘기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본다”며 “분명하게 대통령께서 정리를 해 주셨거든요”라고 못 박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