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19 16:42 (화)
광주은행, ‘코로나19’ 시대 대비 대규모 임원 인사 단행 및 신임 부점장급 33명 발탁
광주은행, ‘코로나19’ 시대 대비 대규모 임원 인사 단행 및 신임 부점장급 33명 발탁
  • 박부길 기자
  • 승인 2020.12.29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기존 부행장 6명 퇴임을 통한 세대교체 및 혁신 인사 단행 -
- 조직개편과 동시에 신규 임원 8명 선임 -
- 대폭적인 인적쇄신을 통한 ‘코로나19’ 시대에 선제적인 대응 포석 -
- 영업실적 우수한 영업통 전진 배치 및 디지털·IB 부문 강화 -
- 영업력 강화를 위한 대대적 조직 재정비로 새해 비상을 각오

[광주일등뉴스=박부길 기자]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임원급 부행장(보) 8명을 선임하는 대규모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광주은행 전경 (원 사진-송종욱 광주은행장)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이번 임원 인사는 업무능력과 열정, 그리고 대내외 평판을 모두 감안하였으며, 무엇보다 광주은행을 고객중심은행으로 만들어 갈 적임자를 신임 임원으로 발탁했고, 각 임원의 장점을 충분히 살려 적재적소 배치를 통해 조직 효율성을 극대화했다”며, “앞으로도 공정하고 투명한 인사정책을 통해 건강한 조직문화를 정립하는 한편, 영업력을 인정받는 직원들을 대거 발탁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주은행은 기존 부행장 6명 퇴임을 통한 세대교체 및 혁신적인 인사를 단행했고, 디지털금융 강화를 위한 디지털금융센터를 신설하는 조직개편과 동시에 대폭적인 인적쇄신을 기했다.

이번 임원 인사는 영업력 강화에 초점을 맞춰 영업점에서 우수한 실적을 거양한 영업통과 업무능력이 탁월한 본부 부서장을 신임 임원으로 발탁하여 조직안정과 영업력 강화를 꾀하는 적극적인 변화를 추구함과 동시에‘코로나19’시대 선제적인 대응을 위한 새로운 진영을 구축했다.

신규 선임된 임원 8명 중에서 내부 승진 6명(이달호, 양성현, 이광호, 이우경, 조계준, 조현기) 이외에 2명은 외부에서 전문가를 영입하는 파격인사를 실시했다.

외부 출신 임원 중 ▲디지털본부 박종춘 부행장보는 디지털부문 강화를 위해 영입되었고 현재 JB금융지주 상무를 겸임하고 있다. ▲여신지원본부 한형구 부행장보는 KB국민은행 기업여신심사부장을 다년간 역임하고, 강원경기북지역영업그룹 대표를 거쳐 KB캐피탈 여신운영본부 전무로 재직하고 있으며, 여신영업통으로서 선진화된 여신시스템과 새로운 심사기법 도입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임원인사와 함께 더욱 치열해진 영업환경에 맞서 젊고 유능한 3급 신임 부점장급 33명을 대거 발탁했고, 특히 여성 부점장급 10명을 임명하는 등 영업대전 준비를 위해서 세대교체와 함께 발탁인사를 단행했다.

한편, 광주은행은 지방은행 최고의 수익성과 건전성을 갖춘 리딩뱅크로의 도약을 위해 ‘미래경쟁력 강화를 위한 리빌딩(Rebuilding) 2400 전략’으로 ▲저금리 장기화에 대응한 수익성 확보 및 마케팅 강화 ▲인력, 조직, 비용의 재구조화를 통한 내부자원의 효율적 배분 ▲견실한 수익성 유지와 활동고객 기반 확충을 통한 고객기반·지역밀착 경영 확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는 디지털 역량 강화를 제시하며, 2021년에도 지역경제와 상생하고, 지역민과 동행으로 가장 사랑받는 100년 은행으로 성장할 것을 표명했다.

■ 임원현황 (2021.1.1. 기준)    -가나다순-

- 은행장 송종욱

- 상임감사위원 송현

- 기존 임원(6명) 고병일, 이몽호, 이승국, 이준호, 이춘우, 최영

- 신규 임원(8명) 박종춘, 양성현, 이광호, 이달호, 이우경, 조계준, 조현기, 한형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