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1-01-27 13:24 (수)
추미애 재신임…문재인 대통령, 오늘 4개 부처 장관 후보자 지명
추미애 재신임…문재인 대통령, 오늘 4개 부처 장관 후보자 지명
  • 기범석 기자
  • 승인 2020.12.04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안전부 전해철, 보건복지부 권덕철, 여성가족부 정영애, 국토교통부 변창흠 장관 후보자 각각 지명

추미애 장관 사실상 재신임 검찰개혁에 가속도 붙을 듯…어려운 부동산 정책 고군분투하던 김현미 국토부 장관 교체 아쉬움

[광주일등뉴스=기범석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행정안전부‧보건복지부‧여성가족부‧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를 지명했다.

12월 1일 제59회 국무회의에서 발언을 하는 문재인 대통령
12월 1일 제59회 국무회의에서 발언을 하는 문재인 대통령

청와대는 오늘 문재인 대통령이 행정안전부 장관 후보자에는 전해철 국회의원,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에는 권덕철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원장,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에는 정영애 한국여성재단 이사,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에는 변창흠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을 각각 지명했다고 발표했다. 이들은 국회 인사청문회를 거쳐서 임명할 예정입니다.

청와대에 따르면,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 후보자는 국회에서 권력기관 개혁, 과거사 진상 규명, 사법 개혁 등에서 노력해온 변호사 출신의 3선 국회의원으로, 그동안 지방자치법, 그리고 지방세기본법 개정안을 대표발의 하는 등 지방분권과 지방재정, 그리고 지역균형발전 등 지방자치 발전에 기여해 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돌파력과 리더십, 당‧정‧청의 다양한 국정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국가재난관리 체계의 강화, 실질적인 자치분권 실현, 또 정부혁신 등의 국정과제를 성공적으로 수행하고, 특히 지역균형 뉴딜을 통해서 중앙-지방 간의 균형 발전을 잘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는 보건복지부에서 요직을 두루 거쳤습니다. 문재인 정부 초대 보건복지부 차관을 지낸 행정 전문가로, 우리 정부 보건복지 정책의 초석을 다지는 데 기여해왔다는 평가이다.

오랜 정책 경험과 외유내강의 리더십을 통해서 코로나19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국민의 건강과 일상을 안전하게 지켜낼 것과 의료 공공성 강화, 취약계층 보호, 또 생애주기별 사회안전망 확충 같은 당면 핵심과제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정영애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는 국내 여성학 박사 1호를 기록한 여성학 전문가로, 참여정부 인사수석, 충청북도 여성정책관, 한국여성학회장 등 여성‧복지 영역에서 여권 신장에 앞장서 왔다.

여성학의 전문성, 또 풍부한 정책 경험을 바탕으로 성폭력 대응과 피해자 지원 체계 강화와 같은 현안을 능동적으로 해결해 나갈 것이며, 또 사회 각계와 적극적으로 소통하면서 성 평등 사회 실현, 가족 친화적 사회 환경 조성, 아동‧청소년 보호 등 여성가족부의 핵심 정책을 책임 있게 추진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는 학자 출신의 도시계획 및 주택 분야 권위자로, 서울주택도시공사와 한국토지주택공사에서 주택공급, 신도시 건설, 도시재생뉴딜 등을 직접 담당해서 이론과 실무를 겸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현장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정책 전문성을 바탕으로 현장과 긴밀히 소통하면서 국민들이 느끼는 주거 문제를 보다 정확하게 진단해낼 것으로 보이며, 기존 정책의 효과를 점검하면서 양질의 주택공급을 더욱 가속화하는 등 현장감 있는 주거 정책을 만들어서 서민주거 안정, 그리고 국토 균형 발전이라는 국민적 염원을 실현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개각에서는 관심을 모았던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사실상 문 대통령의 재신임을 받아 검찰개혁 완수에 힘을 얻어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예상되며, 어는 정권처럼 어려운 부동산 정책에서 고군분투하던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아쉽게도 교체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